[노컷]경찰, 또 여성 시위자 짓밟고 곤봉세례

2008-06-30 アップロード · 810 視聴

[노컷]서울대 여대생의 군홧발 폭행 사건이 채 잊혀지기도 전에 경찰이 또다시 20대 여성을 집단으로 짓밟고 진압용 장봉으로 내려치는 장면이 CBS노컷뉴스 카메라에 단독 포착돼 물의를 빚고 있다.

피해 여성은 오른팔이 부러지고 입술이 터지는 등 전신 타박상을 입고 병원에 입원, 치료를 받고 있으나 다행히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밝혀졌다.

촛불집회가 열린 29일 새벽 12시30분쯤 세종로에서 장 모(25·여)씨는 경찰이 시위대를 강제 해산하는 과정에서 뒤로 밀리다 땅바닥에 쓰러졌다.

순간 전경 5~6명이 장씨를 둘러싼 뒤 이 가운데 일부가 장씨를 발로 짓밟은 뒤 진압용 장봉으로 장씨를 내리쳤다.이로 인해 장씨는 오른팔이 부러지고, 입술이 찢겨 병원으로 옮겨졌다.

장씨는 "폭행을 휘두른 전경들에게 '살려주세요'라고 계속 외치다 곧 정신을 잃었다"며 "'순간 이렇게 죽는구나'하는 생각이 들었다"고 눈물을 흘렸다.

장씨는 촛불집회에 참가하기 위해 경기도 평택시에서 혼자서 서울 광장을 찾았다 봉변을 당한 것으로 드러났다.

장씨는 "비폭력 평화집회를 한 시민에게 무참히 폭력을 휘두르는 등 정부와 경찰의 태도에 분명히 문제가 있다"며 찢어진 입술을 깨물었다.

촛불집회에 대한 경찰의 대응이 강경으로 선회하고 부상자가 속출하면서 경찰이 도를 넘어섰다는 비난을 피할 수 없을 것으로 보인다.

◆ CBS 노컷뉴스(노컷TV) 채승옥PD
◆ 인터넷뉴스의 새로운 상상, 노컷TV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바로가기 노컷TV http://www.nocut.tv
노컷뉴스 http://www.nocutnews.co.kr

tag·경찰,진압,전경,시위,곤봉,촛불집회,폭행,평택,광장

恐れ入りますが、4月17日から5月08日までコメントの機能のみテストを実施します。ですので、一時的にコメント欄はご利用できません。ご了承くださ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HDGOGO
2008.06.30 15:48共感(0)  |  お届け
정말 걱정됩니다. 도대체 경찰이 먼저 폭력을 행사하는 이유가 뭔지 모르겠네요.삭제
쯧쯧쯧~
2008.06.30 14:36共感(0)  |  お届け
그러길래 왜갔냐?뿅뿅뿅뿅뿅뿅뿅
집에 가만이 있지.... 지금은 소고기가 문제가 아니라 정치싸움으로 변한데 너가 왜끼여서 다치냐...
너만손해지!!! 쯧~쯧~
너도 고려대녀처럼 민주당원이냐삭제

노컷|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