폐가에서 살고 있는 장애 모녀 할머니

2008-10-23 アップロード · 14,168 視聴

어린 시절 사고로 허리를 다친 이영희(68) 할머니는 어머니인 김영희(88) 할머니와 단 둘이 폐가와 같은 열악한 주거환경 속에서 살고 있는데...

tag·interface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수VS조
2008.10.23 23:30共感(0)  |  お届け
돈 많은사람들은.......저런사람 과연 도와주고 있을까여?
지들만 편하게 살려고 하고 돈 없는 사람은 평생 힘들어요....공부 잘해봐야 취직도 어려운 우리나라 ㅎ삭제
firstcym
2008.10.23 23:08共感(0)  |  お届け
힘내시고 남은 삶이라도 편안하게 보내세요. 정말 안타깝습니다.삭제
,....
2008.10.23 20:14共感(0)  |  お届け
이런것들만 보면 가슴이찡하고 슬픕니다... 힘내세요^^삭제

노컷|수호천사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1:00

공유하기
내 눈이라도 빼주고 싶어요
8年前 · 43,039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