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컷]이선균 "드라마의 예쁘게 포장된 성격은 아니다

2008-11-24 アップロード · 656 視聴

배우 이선균이 드라마 ‘커피프린스 1호점’처럼 배려깊고 이해심 많은 부드럽고 따뜻한 모습만은 아니라고 자신의 실제 성격을 설명했다.

24일 오전 삼청동 아트선재센터에서 열린 영화 ‘로맨틱 아일랜드’(감독 강철우, 제작 스토리팩토리) 제작보고회에서 이선균은 “드라마에서 보여지는 것처럼 예쁘게 포장된 성격만은 아닌 것 같다”며 “이번 영화의 캐릭터처럼 시니컬한 연기를 하니까 주변에서 “딱, 형 같아”라는 말을 들었다. 마음 넓게 생활하려고 노력한다“고 웃음을 보였다.

이선균은 영화 ‘로맨틱 아일랜드’에서 경영 실적은 좋지만 독단적인 성격 때문에 퇴출 위기에 몰린 까칠한 CEO ‘재혁’ 역을 맡았다.

‘로맨틱 아일랜드’는 일상에 지친 재혁(이선균), 수진(이수경), 정환(이민기), 가영 (유진) 등 네 남녀가 낯선 여행지 필리핀 보라카이에서 우연히 만나 사랑을 느끼게 되는 로맨틱 코미디 장르의 영화. 뜨거운 해변에서 펼쳐지는 아름다운 풍광을 스크린에 그대로 담아냈다.

[BestNocut_R]강철우 감독은 “이선균은 보라카이의 태양처럼 강렬함과 일몰 때의 포근함을 동시에 갖췄고, 이수경은 보라카이의 맑고 투명하지만 깊이를 알 수 없는 바다같이 감성이 풍부한 배우이며, 유진은 별, 이민기는 망고 셰이크 같은 이미지”라며 “네 배우 모두 보라카이에서 촬영하며 한국에서 느껴보지 못한 자유로움을 만끽하며 조금씩 일탈을 한 것 같다”고 말했다.

여행을 통한 발랄하고 경쾌한 사랑을 그린 ‘로맨틱 아일랜드’는 내용과 걸맞게 크리스마스 이브(12월24일)에 개봉된다.



mimi@cbs.co.kr

tag·interface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긍지인
2008.11.24 17:12共感(0)  |  お届け
담아갑니다..삭제

노컷|연예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