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컷]국회, 예산안 처리 하루 앞두고 전운 고조

2008-12-11 アップロード · 171 視聴

예산안 처리를 하루 앞두고 여야의 의견차가 좁혀지지 않고있는 가운데 국회에서는 긴장감이 감돌고있다.

11일 오전 조정식 원내대변인은 \\\"의총에서는 정부예산안에대한 졸속 부실 심사와 국회의장의 직권상정에 대한 강한 우려가 제기됐다\\\"며 민주당 의원총회 분위기를 전했다.

이어 조 원내대변인은 \\\"만일 한나라당이 졸속 부실예산을 여야 합의 없이 또다시 일방 강행할 경우 단호하게 저지키로 했다\\\"며 \\\"오늘 민주당 전 의원은 비상대기 체제를 유지하기로 했다\\\"고 예산안 처리를 앞둔 당차원의 방침을 밝혔다.

민주당 의원들을 비상대기시키는것은 물리적 도전을 의미냐는 기자의 질문에 조 원내대변인은 \\\"그렇다. 그것을 포함한것이다\\\"고 답했다.

[BestNocut_R]또한 이날 의총 모두발언에서 정세균 대표의 \\\"대통령이 대운하가 절대 없다고 하면 긍정 검토하겠다\\\"라는 발언에 대해서도 조 원내대변인은 \\\"대운하에 대한 해명이있어야 예산안을 통과시켜주겠다 전제를 삼은것 아니다\\\"라고 민주당의 입장을 전했다.

onlysongyee@cbs.co.kr

tag·interface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노컷|정치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