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MZ 활용이 대한민국 관광 성패 갈라

2009-03-05 アップロード · 688 視聴

\\\"세계유일의 DMZ(비무장지대)를 어떻게 활용하느냐에 따라 경기도 관광, 대한민국 관광의 성패가 갈릴 것입니다\\\" 오는 5월 1일부터 5일까지 경기도 안산에서 열리는 \\\'\\\'2009 국제레저항공전\\\'\\\'(International Sky Leisure Expo 2009) 준비로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는 경기관광공사 \\\'\\\'수장\\\'\\\' 임병수 사장이 경기지역 관광산업의 미래에 대해 이같이 예측했다. 임병수 사장은 \\\"1천100만 주민이 사는 경기도에서 성공해야 우리나라 관광이 성공한다\\\"고 전제한 뒤 \\\"외국에서는 대규모 관광을 위해 대도시 주변에 체류형 호텔, 비지니스 호텔 등으로 세분화시키는데 우리는 비지니스 호텔을 체류형 관광호텔로 이용해 특색이 없다\\\"고 외국 관광객 유치를 위한 숙박시설 전문화 필요성을 주장했다. 임 사장은 요즘 다문화 가정 어린이를 위한 \\\'\\\'아이누리 캠페인\\\'\\\'과 국내 최초 레저관광·스포츠 에어쇼인 \\\'\\\'국제레저항공전\\\'\\\' 준비로 눈코 뜰새 없는 바쁜 하루를 보내고 있다. - 경기도 관광, 다문화가정에 대한 지원사업 작년 정부에서 다문화가정 지원 법률안 개정 그만큼 우리나라 다문화가정에 대한 지원 필요성 대두 대단위 도이기 때문에 우리가 먼저 다문화가정지원에 대한 지원시작하고자 마련. 전국 다문화가정아이들이 전국을 누린다라는 뜻. 학부모, 친구, 등을 경기도에 초청한다. 초청비용은 기업, 자선사업, 개인이 부담. 큰 나무를 만들어 앙상한 나뭇가지에 나무집을 개개인에 달아준다. 1명 다문화가정 어린이, 부모들이 같이 온다. 만명 목표로 하고 있고 현재 3천명 참여이뤄짐. 계약하고 나면 급속히 달아주지 않겠나 다문화가정 전국의 어린이들 경기도에 살고 있으면서 우리나라를 알도록 하는 것. 도에는 많은 역사유적, dmz가 있어 다양하고 풍부한 체험프로그램 만들 수 lT는 곳이 경기도. 도를 시발점으로 해 한국을 이해하도록 할 것. - 다문화가정법률 제정한 이유 대책 만들기 위한 것. 어떻게 이끌어갈 것이냐. 정부, 민간이 할 일이 따로 있다. 관광공사는 민간이 할 수 있는 일의 일환으로 어릴 때 소중한 체험을 할 수 있도록. 경험을 늘릴수 있도록 이번 사업 하는 것. - 현재 국제항공전은 전국적 몇가지 항공전이 있다. 에어쇼라는 명목으로 서울, 사천, 부산등지에서 열리고 있다. 이는 그냥 일반적인 에어쇼이고 경기도는 그야말로 레저관광, 레저스포츠 에어쇼이다. 엑스포. 앞으로 대한민국 발전과정에서 레저, 관광 발전의 일환으로 항공이 그 역할 커져가고 있다. 경기도만이 할 수 있는 시화호 광활한 대지위에 자유로이 날 수 있는 모든 레저스포츠 비행기들이 전국을 누빌수 있는 허브 역할 할 것. - 초경량 비행기를 갖고 하는 행사, 바다는 남북이 철책으로 막혀있고 하늘은 공여구역이 있어 이를 최대한 뚫어내고 전곡항 보트쇼처럼 경기도가 에어쇼를 안산에서 하게 된 것. 경기국제항공레저엑스포는 이 분야 대한민국에서 이끌어가는 대회 될것. 비행기 2천만원~1억 활주로만 된다면 얼마든지 사서 활용할 수 있다. 많은 사람들이 쉽게 이용가능. 자동차보다 더 안전한게 비행기. 향후 2만불이상 소득이루면 많은 부분이 항공으로 옮겨갈 것. 산업전 개최될 것. 이 것이 블루오션이 될 것. 쇼는 체험행사위주로 구성돼 있다. - 바다에서는 국제보트쇼, 하늘에서는 항공전, 어떤 볼거리 있나 아크로바트- 첨단비행사 초청한 쇼, 실제 비행기 체험할 수 있는 체험행사 위주로, 비행기 조립, 무인항공기 시대 발전방향 체험, 우리나라 항공레저 산업 침체 이유에 대한 토론, 엑스포 통해 대한민국 젊은이들이 미래 항공레저산업개척, 발전시킬수 있는 기반마련하게 될 것. 비행기도 1만원정도에 10분정도 태워줄 것. 추첨으로. 비행기 만들고 시물레이션, 비행기 낙하산 한정해 체험, 글짓기, 어린이청소년들 자유비행 할 수 있고 이런 경험갖고 성장해나갈것. - 향후 대회 계획 우리는 당연히 이 행사 지속할 것. 매년, 격년은 도와 논의중. - 많은 기업들 해외, 지방으로 빠져나가고 있는 상황에선 관광, 레저산업이 메꿔줘야 한다는 일념하에 발전방향 구상중. 열심히 모시겠다.

tag·interface

恐れ入りますが、4月17日から5月08日までコメントの機能のみテストを実施します。ですので、一時的にコメント欄はご利用できません。ご了承くださ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노컷 피플ⓝ리더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8:08

공유하기
HD영상 [노컷TV] 광명시장인터뷰
4年前 · 612 視聴

07:00

공유하기
경기신보 박해진 이사장
8年前 · 2,913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