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컷]조원희 "정대세에게 천천히 하라고 부탁"

2009-03-24 アップロード · 32,450 視聴

프리미어리거로 변신해 돌아온 조원희(26, 위건 애슬래틱)의 얼굴과 몸동작에는 여유가 묻어나왔다. 승패에 상관없이 항상 긍정적인 사고를 하는 그였지만 빅 리그에 진출하면서 말 하나하나에 더욱 자신감이 넘쳤다.

다음달 1일 북한과의 2010년 남아프리카공화국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B조 5차전 경기를 앞두고 입국한 조원희는 반드시 승리해 돌아가겠다며 승점 3점 확보 의지를 강력하게 표현했다.

tag·interface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노컷|스포츠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