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컷]''성매매 혐의에 뇌물죄도 추가'' 성접대 수사 급물살

2009-04-03 アップロード · 6,457 視聴

청와대 행정관 등의 성접대와 로비 의혹 수사가 급물살을 타고 있다.

경찰은 청와대 김 모 전 행정관을 포함해 술자리에 동석했던 장 모 전 행정관과 방송통신위원회 신 모 과장 등 3명 모두를 성매매로 입건했다. 또 2차 비용을 계산한 것으로 알려진 유선방송사업자 티브로드 문 모 팀장도 성매매 방조 혐의가 적용됐다.

특히 방통위 신 전 과장과 티브로드 문 팀장에 대해서는 각각 뇌물수수와 공여 혐의까지 추가됐다.

티브로드사의 인수 합병 심사를 앞 둔 민감한 시점에서 그날 술자리를 벌이고 2차로 성매매 대금까지 제공했다는 것은 로비성이 짙다는 판단에서다.

tag·interface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노컷|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