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컷] 우승연 "사랑한다, 미안하다" 메모 남기고 자살

2009-04-28 アップロード · 227,732 視聴

인터넷 얼짱 출신의 여성 신인탤런트 우승연 씨가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우승연 씨는 27일 저녁 7시 40분 쯤 서울 송파구 잠실동 자신의 집 옷방에서 목을 매 숨져 있었으며, 함께 사는 친구 류 모씨가 발견에 경찰에 신고했다.

우씨는 자신의 다이어리에 "가족들을 사랑한다, 먼저 가서 미안하다"는 내용의 메모를 남겼으며 이에 앞서 자신의 동생에게도 "사랑한다, 미안하다"는 문자 메시지를 보낸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에 따르면 현재 대학교 4학년 휴학중인 우씨는 최근 오디션에서 자주 떨어지면서 향후 진로 문제에 대해 동생과 친구에게 고민을 토로해 온 것으로 알려졌다

tag·interface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노컷|연예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