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컷]''트리플'', 민효린 "김연아 선수 1위 장면 보고 눈물"

2009-06-02 アップロード · 10,621 視聴

훈련은 고되고 힘들었지만 김연아 선수가 우승하는 장면을 볼 때는 저도 모르게 눈물을 흘렸어요.”

신예 민효린(22)이 피겨요정 김연아에 도전장을 내밀었다. 민효린은 ‘신데렐라맨’ 후속 MBC 새 수목드라마 ‘트리플’(극본 이정아 연출 이윤정)에서 전도유망한 피겨 스케이트 선수 이하루 역으로 분해 안방극장에 다시금 피겨 열풍을 불어넣을 촉매재 역할을 할 예정이다.

2일 서울 강남구 역삼동 메리츠 빌딩에서 진행된 제작발표회에서 민효린은 “스케이트를 익히는 에피소드를 이야기 할 때마다 눈물이 울컥난다”는 말로 피겨 스케이트를 연마하는 고된 과정을 설명했다.

tag·interface

恐れ入りますが、4月17日から5月08日までコメントの機能のみテストを実施します。ですので、一時的にコメント欄はご利用できません。ご了承くださ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노컷|연예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