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정아 사건', 개그 프로에서도 '뭇매'

2007-10-05 アップロード · 6,240 視聴

최근 방송에서 사회 이슈를 담은 풍자 개그가 크게 늘어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우리 사회를 뒤흔들고 있는 신정아 전 동국대 교수 사건이 연이어 개그 소재로 등장했는데요. 앞서 보신 것처럼, KBS 1TV의 '폭소클럽 2'에서는 지난 7월 말 '어르신 뉴스'라는 코너를 통해, 신정아 사건을 다뤘습니다.

7월 27일 첫 방송에서, 김대중 전 대통령을 패러디해 등장한 개그맨 장웅이, 신정아씨가 예일대 박사를 사칭한 것을 빗대 "아이비리그 대학을 중시하는 풍조가 문제"라고 말한 후 엉뚱하게 가수 아이비의 노래를 불러 폭소를 줬는데요.

이외에도, 신정아 사건은, 진난 9월 30일 방송된 SBS 개그 프로그램 '웃음을 찾는 사람들'의 대표 시사 개그 코너 '형님 뉴스'를 통해, 소재로 차용됐습니다.

이날 '형님뉴스'는 "'신정아 사건'을 집중적으로 보도한다"고 말한 후 '양동이' 양세형 씨가 무대에 올라 '신정아 씨가 과거 미술관에서 내레이터로 일했다는 것이 밝혀졌다'고 말을 해서 웃음을 안겼는데요. 이에 형님 강성범이 '내레이터'가 아니라 '큐레이터'라고 면박을 주며 신정아 사건을 희화화 했습니다.

노컷뉴스

tag·신정아,사건,개그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v
2007.10.05 10:30共感(0)  |  お届け
ㅂㅐ고프ㅈ1 않게 ㄷㅏ ㅇ 1ㅇㅓ트 했답니다. 항상 배가고파 폭식이 심했던 저에게는 기회였죠~ 전혀 어렵지 않게 두달동안 12킬로 ㅃㅏ 졌어요!!▒http://www.herbnim.com▒친~절한 24시간 무료상담☎ O5O5-5O5-5181삭제

노컷 연예뉴스[전체]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