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국시대 손권이 세운 누각

2008-01-12 アップロード · 236 視聴

우한(武汉)의 우창(武昌) 지구 서산(蛇山)에 있는 황허러우(黄鹤楼)는 삼국시대이던 서기 223년에 손권이 군사적 목적으로 처음 세웠다 한다. 장강이 훤히 내려다보이는 곳이니 그럴 만도 하겠다. 이름난 누각답게 유명 문인들이 많이 찾았던 곳이다. 이백(李白)은 따퉁(大同)의 쉬엔콩쓰(悬空寺)에와 마찬가지로 장관(壮观)이라 쓰고 '장'자 옆에 점 하나를 더 찍었고, 당나라 시대 문인이며 시인인 최호(崔颢)는 멋진 시문을 남기기도 했다. 황허러우 옆에는 9번 종을 치면 그 소원이 영원무구하다(天长地久)고 한다. 물론 30위엔을 내야 한다.

tag·중국,무한,손권,황학루,누각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중국발품취재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3:51

공유하기
젓가락 비녀 테크닉
9年前 · 1,505 視聴

04:07

공유하기
가파른 다리가 흔들리다
9年前 · 133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