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황 시장의 다양한 구경거리와 먹거리

2007-09-15 アップロード · 442 視聴

쟈위관(嘉峪关)에서 312번 국도로 안씨(安西)를 지나는 길은 정말 사막 한 복판을 달린다. 아무 것도 안 보인다. 그저 황량한 벌판. 다시 안씨에서 둔황(敦煌)까지 두어 시간 달렸다.

그리고 둔황의 시장을 둘러봤다. 공예품을 파는 시장은 정말 이곳이 둔황이구나 하는 느낌을 물씬 풍긴다. 실크로드와 낙타, 그리고 막고굴 불상을 직접 현장에서 새겨 그려 파는 곳이 많다. 거리의 예술가들이 너무도 많다.

거리에서 은근하게 들려오는 악기소리가 흥미를 끈다. 가만히 보니 바로 쉰(埙)이다. 동그란 돌에 대 여섯 개 뚫린 구멍 사이에서 나오는 소리가 포근한 악기이다. 이 쉰으로 대장금을 연주하는 아저씨.

먹거리가 풍부한 야시장에 갔다. 둔황에서만 맛 볼 수 있는 씽피쉐이(杏皮水)가 참 시원하고 맛도 있다. 맥주도 한잔 하고 둔황을 마음껏 즐겼다.

tag·돈황,시장의,다양한

恐れ入りますが、4月17日から5月08日までコメントの機能のみテストを実施します。ですので、一時的にコメント欄はご利用できません。ご了承くださ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최은실
2007.09.24 03:44共感(0)  |  お届け
다음카페에서 처음 보았는데, 이곳 판도라 tv에도 있었네요. 반갑습니다.
제가 아직 가뿅뿅뿅 중국의 많은 지역의 모습을 중국발품취재를 통해 생생하게 경험하고 있어요.
참 감사합니다.삭제

중국발품취재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