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명보 스페셜 영상 -수정-

2006-01-15 アップロード · 18,731 視聴

★홍명보★ 에 대한 세계각국의 평가


"홍명보선수는 한국의 기형적인 축구시스템이 낳은 기형아이다.
이런 척박한 환경에서 저런 선수가 있다는 것은 놀라운 일이다."
-94년 월드컵 이탈리아의 해설자

"한국이 예선 탈락 한것은 결코 한국 축구가 약하기 때문이 아니다."
차범근감독은 홍명보 같은 유능한 선수를 몰라봐
그를 공격수로 쓰지 안았기 때문이다.
-98년 비쇼베츠 감독

“홍명보가 만일 지금 다시 축구를 시작한다면
세계 최고의 선수가 될 것으로 확신한다.
유럽에서 백만장자가 될 수 있는 자질이 있다.
그러나 너무 늦었다는 점이 아쉬울 뿐이다.”
? 인터내셔널해럴드트리뷴(IHT)의 칼럼니스트 랍 휴스


"마치 두명의 말디니가 서있는 것 같군요."
-세계 올스타 경기에서 말디니와 함께
수비를 조율하는 홍명보를 보고 이탈리아 해설자


"나폴리를 떠나 유벤투스로 가게된 치로 페라라의 자리를
홍명보선수로 메우고 싶었는데 안타깝다."
-94년 홍명보 선수 영입에 5년간 실패한 나폴리 구단주



"J 리그에서 어떻게 해서든 결과를 남기겠다."
-홍명보 선수가 처음 J 리그 가서...
일본 취재진의 최고 연봉을 받은 것을 알고 있냐는 질문에
(결과:가시와 레이솔 나비스코컵 우승및 종합3위.

그 다음해 종합 2위. 한국인최초로 J-LEAGUE에서 주장.

이 때 일본에서는 유럽선수도 아니고 한국선수를 그렇게 비싸게

데리고 오는 것에 대해 반감이 컸다는군요.

이것도 조금 빈정거리는 투로 질문했답니다.)



"홍명보선수를 귀화시키자.
나카다와 홍명보를 주축으로 팀을 운영하면
월드컵에서 4강이상 이룰수 있다."
-일본의 축구해설자
(처음 J-리그 갔을 때 나카타와 같은 팀에 있었다죠..)



-장래 J리그의 감독이 될 생각은?
"일본의 팀은 인솔하고 싶지 않다. 나의 영혼은 항상 한국에 있다."
(제가 개인적으로 제일 감동한 멘트입니다.
일본에서 주장으로 뛰면서 하위권 팀을 우승까지 이끌자
일본 신문에서는 그런 가능성까지 점치고 그랬나봐요.
근데 이 대답때문에 엄청 배신감 느꼈다네요...
그당시 이 기사때문에 일본인들한테
한국으로 가라고 욕두 많이 먹었데요.)


나카타가 본 홍명보

"그는 세계최고 레벨의 선수다.
아시아에서는 비슷한 선수조차 찾을 수가 없다.
(벨마래 시절) 나조차도 그의 말을 따르며 볼을 찼다.
(그가 아시아를 벗어난선수 인것이 분명하기에) 아쉽다.
더 큰 무대로 갈수 있었다"
- 월드컵 직전의 인터뷰 중에서

94년 한국 vs 독일 전 홍명보 골 을 본후 루디펠러 전 감독

" 한국에 홍명보 같은 선수가 있는지 미처 몰랐다.
한국이 만약 아시아 가 아닌 유럽 이라면
피파랭킹 1위는 당연이 한국이였을 것이다."


"이번에도 일본에게 지면 차라리 축구화를 벗겠다."
-일본과 평가전을 위해 소속팀(가시와)에서
국내로 떠나는 홍명보에게 경기 결과가 어떻게 될거 같냐는
질문을 한 일본 취재진에게
(이 대답에 일본 취재진들이 다들 놀랐다는군요...역쉬 멋집니다.
이때가 일본에게 연패를 당하고 처음으로 가지는 평가전이었죠...
결국 이겼습니다. 93년 일본에게 진후에도
"다시 일본에게 진다면 축구화를 벗겠다"는

말을 했던 적이 있어요.
그 후 홍명보가 있었을때는 한번도 진적이 없었지요.)




"골대를 지키고 있다 보면 앞에 선 등번호 20이
얼마나 크게 보이는지 모른다."
-가시와의 골키퍼 미나미...홍명보 선수가 오면서
수비가 비약적으로 안정되었다면서..
(98년 가시와레이솔 => 경기당 실점율 1.7점 그런 하위권팀
99년 가시와레이솔 => 경기당 실점률 0.8점(홍명보입단후)
수치만 봐도 그의 효과는 명명백백)


"오늘 홍명보 선수 완전히 부심이네요."
-2001년 수원에서 열린 대륙간컵(호주와 경기)을 중계하던 해설자
경기장 분위기에 얼어서 스크린쪽 부심은 반칙도 가려내지 못하고
상대방이 거칠게 나오자 우리 선수들을 자제시키면서

반칙이 나올때마다 주심에게 일일이 찾아가 반칙내용을 지적하고.. 퇴장까지 얻어내는 홍명보를 보며....
(이 경기 다들 아시죠?? 우리나라 유럽에 줄줄이 5:0으로 패하고
사진 게시판에서는 멱살잡힌 홍명보 사진으로
유명했던 그 시절이랍니다.)


"4강 진출가능성은 적지만...불가능하진않다...
프랑스가 우리를 5:0으로 이겼듯이
우리도 호주를 5:0으로 이길수 있다..그것이 축구다..
우리는 종료휘슬이 울리는 마지막순간까지 최선을 다할것이다."


-다시 5:0으로 지고 가진 인터뷰에서...


선수와 감독을 비난하는 듯한 질문을 하는 취재진에게
( 이 멘트로 우리나라에는 비난이 줄고 모두들 희망을 품었지만..
지금은 월드컵 4강으로 다 보상 받았지만..)



수상경력

1992 Ι K리그 최우수선수(MVP), 베스트11 수비수 부문 선정

1994 Ι K리그 베스트11 수비수 부문 선정

1994 Ι AFC베스트 수비수

1994 Ι 세계올스타 선발 한국대표

1995 Ι K리그 베스트11 수비 부문 선정

1995 Ι 세계올스타 선발 한국대표

1996 Ι K리그 베스트11 미드필더 부문선정

1996 Ι K리그 인기상

1997 Ι 세계올스타 선발 한국대표

1998 Ι 세계올스타 선발 한국대표

1999 Ι 센츄리 클럽 등록

2002 Ι FIFA선수분과위원회 위원
1990 - 1994 - 1998 -2002 4회 연속 월드컵 출장
월드컵 브론즈슈 수상

2004-펠레가선정한 위대한100인의축구스타
(순위는 100명 모두 정하지 안았음)

----------------------------------------------

tag·축구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ㅋㅋㅋㄴ
2008.02.22 11:27共感(0)  |  お届け
무슨 자막하고 맞지가 않는다는 ㅋㅋㅋㅋㅋ삭제
지렁쓰
2007.07.24 03:01共感(0)  |  お届け
sdwwwwww삭제
hagory
2007.07.22 05:57共感(0)  |  お届け
영웅 홍명보 퍼가요~~^^삭제
호돌장군
2007.07.04 10:27共感(0)  |  お届け
나는 명보형님을 존경해!!삭제
지성빡
2007.02.06 01:38共感(0)  |  お届け
나도 홍명보가 돼야지 삭제
DJ02
2006.09.12 03:06共感(0)  |  お届け
퍼갑니다.수고하세요.삭제
toeden777
2006.08.17 08:33共感(0)  |  お届け
스크랩합니ㅏㄷ.삭제
차가운 죽
2006.07.03 11:13共感(0)  |  お届け
감사합니다. 즐감할께요
삭제
골계러브
2006.06.15 04:52共感(0)  |  お届け
홍명보~쪼아!삭제
myloveshe27
2006.05.31 10:25共感(0)  |  お届け
이야~ 너무 재밌어서 스크랩해갑니다~ ^^삭제
今日のアクセス
1
全体アクセス
162,901
チャンネル会員数
415

스폐셜영상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