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영화] 나의 결혼원정기

2007-04-02 アップロード · 885 視聴

나의 결혼원정기

감독 황병국
배우 정재영 / 수애 / 유준상
장르 드라마 / 휴먼
등급 12세 이상 관람가
시간 120 분
개봉일 2005년 11월 23일
국가 한국

-줄거리-
“우주…베끼스트가 어데로?”

서른여덟이 되도록 여자와 눈도 제대로 맞추지 못하는 쑥맥 노총각 홍만택(정재영 분). “서방복 없는 년 자식복도 없다”는 어머니의 한숨 섞인 푸념을 들을 때마다 장가 못간 죄인이 된 심정이다. 만택의 죽마고우 희철(유준상 분)은 딴에는 여자 꽤나 다룬다고 생각하지만 막걸리에 취해 만택과 ‘18세 순이’를 불러 제끼는 건 마찬가지인 서러운 노총각. 이들은 마을에 시집온 우즈베키스탄 색시를 보고오신 할아버지의 권유로 우즈벡 맞선 여행길에 오르게 된다.

“나 장가간다! 할 수 있다!! 할 수 있다!!!”

두려움과 설렘으로 시작된 우즈벡 맞선 여행. 안 되는 영어까지 구사하며 현란한 작업을 펼치는 희철에 반해, 답답할 정도로 순진한 만택은 번번히 퇴짜맞기 일쑤다. 이런 상황에 더욱 속이 타는 사람은 만택의 담당 통역관이자 커플 매니저인 라라(수애 분). 그녀에게는 이번 맞선을 반드시 성사시켜야만 하는 절실한 이유가 있다. 보다 못한 라라는 우즈벡 인사말부터 맞선 예절까지 만택의 특별 개인 교습에 나선다.

“다 자쁘뜨러? 다 자빠뜨려!”

라라가 적어준 쪽지를 보며 우즈벡 인사말을 연습하는 만택. “내일 또 만나요”라는 뜻의 “다 자쁘뜨러”를 되뇌이다, 문득 떠오른 라라 생각에 괜시리 쑥스러워진다. 라라의 철두철미한 교습과 희철의 애정어린(?)충고 덕에 드디어 만택에게 기회가 생기지만, 진심 없이 꾸며낸 말로 얻어낸 데이트는 영 불편하기만 하다. 데이트가 계속될수록 만택의 시선은 자꾸만 다른 곳으로 향하는데…

과연 만택은 결혼원정을 성공적으로 마치고 돌아올 수 있을까?

tag·한국영화,나의,결혼원정기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hhwoals
2007.05.07 03:54共感(0)  |  お届け
잘보겠습니다삭제

‥‥‥‥한국영화소개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0:16

공유하기
[한국영화] 구세주
9年前 · 2,715 視聴

00:30

공유하기
[한국영화] 썬데이서울
9年前 · 1,666 視聴

02:26

공유하기
[한국영화] 사랑을 놓치다
9年前 · 1,591 視聴

02:13

공유하기
[한국영화] 날아라 허동구
9年前 · 3,148 視聴

01:41

공유하기
[한국영화] 황진이
9年前 · 5,740 視聴

02:56

공유하기
[한국영화] 아들
9年前 · 860 視聴

02:21

공유하기
[한국영화] 왕의 남자
9年前 · 1,983 視聴

02:41

공유하기
[한국영화] 파랑주의보
9年前 · 995 視聴

02:24

공유하기
[한국영화] 작업의 정석
9年前 · 1,698 視聴

02:20

공유하기
[한국영화] 태풍
9年前 · 2,994 視聴
[한국영화] 애인
9年前 · 205 視聴

02:04

공유하기
[한국영화] 연애
9年前 · 10,278 視聴

02:18

공유하기
[한국영화] 6월의 일기
9年前 · 2,049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