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하는 달님이에게

2007-02-02 アップロード · 52 視聴

달님이에게 밥을 주다가 모르고 바닥에 쏟았어요.. 미안한 마음에.. 이불을 꼭 덮어 주었답니다. 그래서 저를 칭찬합니다.

tag·사랑하는,달님이에게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젊은그대
2007.02.02 02:31共感(0)  |  お届け
달님이 쫄았다 ㅡㅡ;삭제

적십자 칭찬 공모전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