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 백악관을 노리는 에드워즈

2007-02-02 アップロード · 366 視聴

Edwards aims for White House again
다시 백악관을 노리는 에드워즈

[Keywords]

worst-kept secret 공공연한 비밀,
아는 사람은 다 아는 비밀
official 공식적인
former 전, 전직의
candidate 후보, 후보자
shot 시도, 해보기
democratic 민주당의, 민주주의의
nominee 지명자
ravaged 파괴된, 황폐화된
broadcast outlet 방송 창구, 방송국
run for president 대선에 입후보하다
illustrate 보여주다, 설명하다
poverty 빈곤
economic inequality 경제적 불평등
(adj. unequal)
trial lawyer 법정 변호사
senator 상원의원
crowded 혼잡한, 사람이 많은
seek 추구하다, 찾다
roots 고향, 근원
asset 자산
broaden 넓히다, 확장하다


[Script]

The worst-kept secret in American politics is now official.
미국 정가에서 공공연한 비밀이 이제 공식화 되었는데요,

Former presidential candidate John Edwards wants another shot at the White House.
지난번 대통령 선거 후보였던 존 에드워즈가 백악관을 향해 또 한 번 출사표를 던지려고 합니다.

The former democratic vice-presidential nominee helped clean up a yard in hurricane-ravaged New Orleans Wednesday and then announced to a number of broadcast outlets Thursday that he'll run for president in 2008.
민주당 부통령 후보였던 에드워즈는 지난 수요일 허리케인으로 파괴된 뉴올리언즈에서 마당 청소를 돕고 난 후 목요일 많은 방송 창구들을 통해 2008년 대선에 입후보할 것이라고 발표했습니다.

Edwards said the neighborhood where he's launching his campaign helps illustrate his campaign theme of the need to fight poverty and economic inequality in America.
에드워즈는 자신이 선거운동을 시작한 그 곳 주변 지역이 그의 선거운동 주제인 국내 빈곤과 경제적 불평등에 맞서 싸워야 할 필요성을 여실히 보여주는 데 도움이 된다고 말했습니다.

The 53-year-old Edwards is a former trial lawyer and U.S. Senator from North Carolina.
53세인 에드워즈는 전직 법정 변호사이자 노스 캐롤라이나주 상원의원입니다.

He is joining what is shaping up to be a crowded field seeking the Democratic nomination.
그는 민주당 후보 지명을 받기 위한 사람들로 혼잡한 전쟁터로 변모되어가는 곳에 뛰어들고 있습니다.

Edwards is hoping his southern roots could be an asset for a party trying to broaden its appeal.
에드워즈는 자신의 고향이 남부라는 점이 정당 지지 지역을 넓히고자 애쓰는 민주당에 자산이 될 수 있기를 희망하고 있습니다.

tag·다시,백악관을,노리는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0
全体アクセス
182,065
チャンネル会員数
26

강의실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