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개의삶

2008-07-15 アップロード · 8,945 視聴

솔개는 가장 장수하는 조류로 알려져 있다.

솔개는 최고 약 70세의 수명을 누릴 수 있는데
이렇게 장수하려면 약 40세가 되었을 때
매우 고통스럽고 중요한 결심을 해야만 한다.

솔개는 약 40세가 되면 발톱이 노화하여
사냥감을 그다지 효과적으로 잡아챌 수 없게 된다.

부리도 길게 자라고 구부러져
가슴에 닿을 정도가 되고,

깃털이 짙고 두껍게 자라
날개가 매우 무겁게 되어

하늘로 날아오르기가 나날이 힘들게 된다.
이즈음이 되면 솔개에게는 두 가지 선택이 있을 뿐이다.

그대로 죽을 날을 기다리든가
아니면 약 반년에 걸친 매우 고통스런
갱생 과정을 수행하는 것이다.

갱생의 길을 선택한 솔개는
먼저 산 정상부근으로 높이 날아올라
그곳에 둥지를 짓고 머물며
고통스런 수행을 시작한다.

먼저 부리로 바위를 쪼아 부리가 빠지게 만든다.
그러면 서서히 새로운 부리가 돋아나는 것이다.

그런 후 새로 돋은 부리로 발톱을 하나하나 뽑아낸다.
그리고 새로 발톱이 돋아나면
이번에는 날개의 깃털을 하나하나 뽑아낸다.

이리하여 약 반년이 지나 새 깃털이 돋아난 솔개는
완전히 새로운 모습으로 변신하게 된다.

그리고 다시 힘차게 하늘로 날아올라
30년의 수명을 더 누리게 되는 것이다.

tag·1357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세살땐얼짱
2011.11.08 19:40共感(0)  |  お届け
감사합니다.삭제
dahlia822
2010.11.20 13:32共感(0)  |  お届け
사람의 인생과 닮은 삶인것같아 공감합니다삭제
범이엄마
2009.03.29 00:37共感(0)  |  お届け
솔개의삶 퍼가요~~~삭제
今日のアクセス
1
全体アクセス
10,167
チャンネル会員数
0

내 프로그램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5:32

공유하기
위험작업ucc
6年前 · 559 視聴

00:42

공유하기
가족을소개합니다
7年前 · 89 視聴
솔개의삶
8年前 · 8,945 視聴

03:47

공유하기
아버지는 누구인가?
8年前 · 2,401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