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앞둔 우편집중국 배송 분주

2009-01-21 アップロード · 157 視聴

설을 앞두고 각종 선물소포 및 택배물량이 급증한 가운데 20일 새벽 용산 서울우편집중국에서 직원들이 밀려든 소포우편물을 처리하고 있다. 우정사업본부는 이날 지난해보다 10% 정도 증가한 전체 920만 개의 예상물량 중 115만개가 소통될 것으로 내다봤다.
/이제원기자

tag·택배,선물,설날,서울우편집중국,우정사업본부,세계일보,이제원,용산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경제/생활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