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일자리는 어디에…

2009-01-29 アップロード · 200 視聴

28일 오후 서울 프레스센터 5층에 구직자와 창업 희망자에게 맞춤 서비스를 제공하는 '서울 일자리 플러스 센터'가 문을 열었다. '서울 일자리 플러스 센터'는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전담 상담인력이 상주하며 온라인(job.seoul.go.kr), 전화(1588-9142), 방문 상담 서비스를 제공한다.
남제현 기자 jehyun@segye.com

tag·일자리,서울시,상담,구직자,경기침체,창업,세계일보,남제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시사(정치/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