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래피티로 되살아난 칸딘스키’

2009-05-19 アップロード · 180 視聴

18일 제일모직의 캐주얼브렌드 후부(FUBU)가 명동 매장앞에서 프랑스의 유명화가 바실리 칸딘스키와 클레버레이션 라인출시를 기념해 시민들이 직접 그림을 그래피티로 따라 그려보는 이벤트 행사를 하고있다.

바실리 칸딘스키(1866~1944)는 러시아 출생 프랑스화가로 사물의 형태를 제거함으로서 얻을 수 있는 선명함과 강렬함을 원색적으로 표현한 새로운 추상화의 세계를 연 작가이다. 지차수 선임기자

tag·그래피티,칸딘스키,후부,제일모직,클레버레이션,명동,세계일보,지차수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경제/생활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1:48

공유하기
김포 '다하누촌' 오픈
7年前 · 990 視聴

00:58

공유하기
데톨 손 소독 청결제
7年前 · 521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