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다리 비둘기의 설움[스팟TV]

2007-12-27 アップロード · 532 視聴

[스팟TV]과거 비둘기는 평화의 상징으로 불렸다. 이런 상징성으로 각종 행사에서도 사랑을 받았다. 그러나 요즘은 천덕꾸러기 신세다. 개체수가 너무 많아 많은 부작용을 유발하기 때문이다. 이런 연유로 많은 비둘기들이 사고등으로 고통을 당하나 누구도 이를 눈여겨보지 않는다. 외다리 비둘기들의 설움은 설명할 필요조차 없다. '구의 새'가 비둘기인 서초구의 고속터미널 광장에서본 외다리 비둘기. 여러 생각이 오간다.

tag·외다리,비둘기의,설움스팟TV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시사 스팟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