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90억원 세계최고가 바이올린 70년만의 연주[스팟TV

2008-03-25 アップロード · 1,325 視聴

[스팟TV]세계에서 가장 비싼 악기인 390만달러(약 390억원)짜리 바이올린의 깊은 음색이 이스라엘의 거장 바이올리니스트인 핀커스 주커만의 연주로 70년만에 대중에 공개됐다. 지난해 소더비 경매소에서 이 바이올린을 구매한 러시아 변호사 막심 빅토로프(35)는 3월22일 모스크바 파슈코프 하우스에서 상류층 인사 160명을 초청해 특별 콘서트를 열었다. 이 바이올린은 명장 과르네리 델제수가 1714년 만든 것으로 또다른 명장 스트라비발디가 만든 명품보다 더 비싼 것으로 알려졌다.

tag·390억원,세계최고가,바이올린

恐れ入りますが、4月17日から5月08日までコメントの機能のみテストを実施します。ですので、一時的にコメント欄はご利用できません。ご了承くださ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ㅇㅇㅇ
2008.05.08 12:02共感(0)  |  お届け
가격은 공개 안됬고 390만달라가 어떻게 390억원이냐
39억이지 ㅡㅡ 이거 거래시 거래가는 공개안됨삭제

◆시사 스팟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