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아 - 나란 사람

2007-02-12 アップロード · 432 視聴

『 노아 - 나란사람 』

아직 눈치도 없이 자라는 그리움이 고되서
몇번이고 너를 놓으려 해도..

시간은 나를 비껴가나봐 아무 소용없나봐
내 안에 널 두는 걸 보면..

숨을 쉬는 것 처럼 너 하나 사랑하는 그 일이
너무 당연했던 그런 나였어..

파랗게 날이 선 그리움에 베이고 아파도
너를 담고서 사는게 더 쉬운걸..

언제가 내가 너를 잊을까
기억을 쏟아내고 버리고 또 버려도..

그곳에 너를 두고 한걸음도 더 떼지 못하는
그런 나일텐데도..

많이 모질게 대하던 것도 끝내 떠나던 너도
한번쯤 또 그래 보는거라고..

아닌걸 다 알아 또 그렇게 자꾸 되내인건
너 없는 날이 겁이 났었던거야..

언제가 내가 너를 잊을까
기억을 쏟아내고 버리고 또 버려도..

그곳엔 너를 두고 한걸음도 더 떼지 못하는
그런 나일텐데..

이렇게 못난 나란 사람이라서
몸소리쳐 떠날까 미워할수도
잊을 수도 없는데...

그대가 버리고 버리고 또 버려도..

한걸음도 더 지워도 지우려고 꺼내도

tag·노아,나란,사람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MV 2007~08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