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루투갈 서포터, “로날도는 내 남편~”

2006-06-12 アップロード · 579 視聴

[런던=영상취재반] 11일(현지 시간) 포루투갈과 앙골라의 경기는 과거 식민지 관계의 두 국가의 대결이라는 점에서 영국 언론의 주목을 받았다. 하지만 예상과 달리 두 나라의 서포터즈들은 별다른 악감정 없이 편안하게 섞여서 자신들의 대표팀들을 열심히 응원하는 모습을 보여주었다.
유난히 미남 미녀들이 눈에 많이 띄던 이 날 응원 현장을 찾아보았다.

- 저작권자 ⓒ uklife.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uklife.chosun.com 조수현 리포터 zoe@chosun.com

tag·포루투갈,서포터,“로날도는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
全体アクセス
68,130
チャンネル会員数
51

독일! 월드컵현장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2:57

공유하기
대표팀 사진 일지 - 영국
10年前 · 253 視聴

02:44

공유하기
국대 발레단 폭격 훈련
10年前 · 172 視聴

03:15

공유하기
김남일, 훈련 도중 부상
10年前 · 251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