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안 강도피습 자작극 돈없고 인기떨어져서 관심걸려구

2006-06-16 アップロード · 5,130 視聴

여가수 강도피습 자작극 주목받고 싶어서


서울 송파경찰서엔 강도 피습 사건이 접수됐다. 혼성그룹 캔디맨 출신의 솔로 여가수 청안(26·사진)이 이날 오후 5시쯤 서울 지하철 선릉역 인근에서 칼을 든 한 괴한으로부터 위협과 폭행을 당하고 현금 7만원과 신용카드를 강탈당했다고 신고한 것. 이 소식은 불과 2∼3시간 만에 일부 연예 인터넷 매체 등에 보도돼 사이버상에 급속도로 확산됐다. 이후 “둔기로 머리를 맞았다” “광대뼈 미세골절로 통원치료, 이틀간 안정취할 것”, “뇌진탕 소견”, “빨리 회복해서 노래부르는 모습 보여드릴게요”라는 내용의 인터뷰 등 후속보도가 이어졌다.
하지만 사실은 언론 보도 내용과 달랐다. 경찰은 16일 범행 장소 주변 CC(폐쇄회로)TV 녹화 장면을 분석한 결과 청안이 자작극을 벌여 허위로 신고했으며 자백까지 받아냈다고 밝혔다.

경찰이 청안의 신고 과정에서 미심쩍어한 점은 세 가지이다. 우선 피해자가 괴한으로부터 칼로 옆구리를 위협받으며 걸어갔다는 선릉역 앞 거리가 사람의 왕래가 많았음에도 다른 사람에 눈에 띄지 않았다는 점. 다음은 피해자가 선릉역 여성 화장실에서 구타를 당한 뒤 기절, 깨어나보니 범인은 이미 도망을 간 상태라는 것. 셋째는 목과 얼굴 부분에 심한 자상을 입었다고 언론에 알려졌으나 실제 깊은 상처는 찾을 수 없었고 신용카드도 빼앗기지 않았다는 점이다.

경찰은 청안을 다시 출석시켜 사건의 경위를 추궁한 결과 본인이 소지하고 있던 휴대폰으로 자신의 얼굴을 몇 차례 때려 강도를 당한 것으로 위장했다는 진술을 받아냈다. 경찰에 따르면 청안은 이날 모라디오 생방송 출연을 앞두고 목을 비롯한 몸 상태가 좋지 않았고 또 솔로로 전향한 뒤 기대 만큼 인기를 끌지 못해 이같은 일을 벌였다고 말했다. 청안은 “무명가수로서 방송출연 기회도 많지 않아 경제적으로 어려웠고 인기도 떨어져 사람들의 주목을 받고 싶었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tag·청안,강도피습,자작극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팝송짱
2013.09.04 01:08共感(0)  |  お届け
이지은페터 김mbc연에게지ㅇㅌ에뉴스숙보에요누나분집알아요음악으로단MMBC겅남 삭제
팝송짱
2013.08.28 06:55共感(0)  |  お届け
엄마유로돼성인영화뱜다네ㅐ가잘안그런는되이세상울임격네기위헤서안본ㅂ몬케차라리음악과영화lpc로문화적이야기부산에서울경기방송안한다TVㄱ다 삭제
2006.06.17 07:05共感(0)  |  お届け
아침저녁으로 쿠키크림맛 맛있게먹구요 맛있는 허벌티까지,,전 붓기조절하는그제품정말좋더라구요~정말 심하게 잘붓는저로선 기가막히더라구요,,, 즐겁게 해서 한달만에 8Kg 빼고 지금은 건강관리를위해 유지중입니다 ^^* 다요트는 70%가 식이요법이래요 칼 로,리90!피부는 더더 탱탱&슬림!! 제가 관리받는곳이예요☜ ♥ ☞ http://www.bodyya.net ☜♥☞ 상담도 잘해주세요~ 한번받아보세요 010 -8676-1544 이예요.꼭성공하실거예욧^^ 삭제

묻지마 연예,스타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0:20

공유하기
일본침몰 극장판 예고
10年前 · 1,778 視聴

00:18

공유하기
가수 하늘웃기네
10年前 · 4,369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