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브랜드 콜택시 5분안에 OK]

2007-12-10 アップロード · 1,667 視聴

[
(서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서울시내에서 새로운 브랜드 콜택시가 10일 운행을 개시함에 따라 시민들은 시내 어디에서 택시를 부르더라도 5분 이내에 탈 수 있게 된다.
이번에 출범하는 새 브랜드 콜택시는 SK에너지의 나비콜, 동부익스프레스의 친절콜과 엔콜 등 3개 업체로, 운행 대수는 총 1만5천540대다.
브랜드 콜택시를 이용하려면 유.무선전화(나비콜 ☎1599-8255, 친절콜 ☎1588-3382, 엔콜 ☎1688-2255)나 인터넷(나비콜 http://www.navicall.co.kr, 엔콜 http://www.dongbuncall.com, 친절콜 http://www.kindcall.com)으로 신청하면 된다.
고객이 이를 통해 콜택시를 요청하면 각 회사 콜센터는 GPS(위성위치추적시스템)를 이용해 고객과 가장 가까운 택시를 강제로 배차한다.
이후 배차를 받은 콜택시는 고객과 통화해 위치를 확인한 뒤 곧바로 이동, 고객은 콜택시 요청후 5분 이내에 승차거부 없이 택시를 이용할 수 있다.
시민들은 또 브랜드 콜택시를 통해 다양한 서비스도 제공받게 된다.
기존의 브랜드 콜택시는 카드결제시스템과 업무택시제가 자율 운영됐지만 새 브랜드 콜택시는 이를 의무화했다.
이에 따라 시민들은 기존에 대중교통에서 사용하는 선/후불 교통카드와 BC, 신한(LG), 외환, 삼성, 현대, 롯데, 수협, 하나비자, VISA, Master, JCB, Dynasty, AMEX 등 국내 및 외국계 신용카드로 요금을 결제할 수 있다.
택시에 탑승한 뒤 미리 카드 사용 승인을 받아 내릴 때 요금만큼 결제하는 선(先) 승인제도 도입돼 고객이 목적지에서 지체없이 내릴 수도 있다.
또 콜센터 회원으로 가입해 알리미 기능을 선택하면 탑승 택시의 정보를 미리 지정한 가족이나 친구에게 통보해줘 심야에 여성들도 안전한 이용이 가능하다.
새 브랜드 콜택시는 여성 기사 172명, 외국어 가능 기사 1천576명을 확보, 고객들이 선호도에 따라 이들 택시나 흡연.비흡연 택시, 모범택시 등을 골라 탈 수 있다.
고객들은 이 밖에 각 콜센터가 콜택시 전용 상해보험을 개발, 도입할 예정이어서 향후 콜택시 탑승 때부터 하차 때까지 발생하는 모든 사고에 대한 보장도 받을 수 있게 된다.
aupfe@yna.co.kr

촬영, 편집 : 이상호 VJ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서울,브랜드,콜택시

恐れ入りますが、4月17日から5月08日までコメントの機能のみテストを実施します。ですので、一時的にコメント欄はご利用できません。ご了承くださ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今日のアクセス
625
全体アクセス
15,951,811
チャンネル会員数
1,770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34:17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종합)]
9年前 · 62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