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鄭 후보 선친 묘에서 나무 꼬챙이 35개 발견]

2007-12-10 アップロード · 377 視聴

[
경찰, 해프닝 가능성...수사 검토 안해

(전주=연합뉴스) 임 청.김동철 기자 = 정동영 대통합 민주신당 대선 후보의 선친 묘 등에서 볼펜 크기의 나무 꼬챙이 35개가 발견됐다.
10일 전북 순창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9일 낮 12시께 순창군 구림면 통안리 정 후보의 아버지와 어머니, 할아버지 묘에 볼펜 크기의 밤나무 가지 35개가 꽂혀 있는 것을 사촌동생(46)이 발견, 경찰에 신고했다.
발견 당시 정 후보의 조부 묘에는 5개, 아버지와 어머니 묘에는 각각 20개와 10개의 꼬챙이가 꽂혀 있었다.
이같은 일이 발생하자 정 후보측 관계자들이 이날 금속탐지기를 동원해 선산 주변을 정밀조사 했으나 쇠말뚝과 같은 금속 물질은 발견되지 않았다.
정 후보의 작은 아버지 정진형(74)씨는 "평소 이곳에 많은 무속인이 찾아와 풍수지리를 공부하곤 한다"면서 "누군가 해코지를 하려고 한 것이 아니라고 생각되는 만큼 경찰의 수사를 원치 않는다"고 말했다.
순창 경찰서 관계자도 "가족들이 원하지 않고 있는데다 범죄 혐의점이 없어서 현재로서는 해프닝으로 보고 있으며 수사 착수는 검토하지 않고 있다"고 밝혔다.

lc21@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후보,선친,묘에서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3,516
全体アクセス
15,960,643
チャンネル会員数
1,787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34:17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종합)]
9年前 · 63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