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고생 학업성취도 수준 전년보다 하락]

2007-12-21 アップロード · 80 視聴

[
수학ㆍ과학 미달학생 증가…초등생은 국어보다 영어를 더 잘해

(서울=연합뉴스) 이윤영 기자 = 지난해 우리나라 중고생들의 학업성취도 수준이 전년도에 비해 전반적으로 하락한 가운데 특히 수학, 과학 교과에서 기초학력 미달 학생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 같은 사실은 교육인적자원부가 한국교육과정평가원에 위탁해 지난해 10월18~19일 실시한 2006년 국가수준 학업성취도 평가 결과 밝혀졌다.

학업성취도 평가는 초등학교 6학년, 중학교 3학년, 고등학교 1학년 학생의 약 3%에 해당하는 6만846명(905개교)명을 표집해 국어, 사회, 수학, 과학, 영어 등 5개 교과를 대상으로 실시했다.

평가 결과 고등학교 1학년은 수학 교과에서 성취수준이 `우수한 것으로 평가된 학생 비율이 14.8%로 전년도(14.5%)와 비슷했지만 기초학력 미달학생 비율은 10.4%로 전년도(8.2%)보다 2.2% 포인트 증가했다.

기초학력 학생 비율은 2005년 34.1%에서 지난해 37.6%로 늘었다.

과학 교과는 우수학력 비율이 2005년 7.4%에서 지난해 6.9%로 소폭 하락한 반면 기초학력 미달 비율은 2005년 9.5%에서 지난해 13.0%로 증가했다.

영어 교과 역시 우수학력 비율은 12.9%에서 12.4%로 줄고 기초미달 비율은 2.7%에서 4.9%로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다.

중학교 3학년의 경우도 수학, 과학 교과의 우수학력 학생 비율이 2005년 각각 19.5%, 14.4%에서 지난해 18.3%, 11.4%로 줄어든 반면 기초미달 비율은 각각 3.6%, 4.8%에서 6.9%, 5.8%로 늘어났다.

교과별 평균점수 역시 고등학교 1학년은 국어(361.9), 사회(358.2), 수학(360.1), 과학(359.4), 영어(361.3) 등 전 교과에서 전년도(국어 362.0, 사회 358.9, 수학 360.8, 과학 360.6, 영어 361.8)보다 조금씩 하락했다.

초등학교 6학년의 경우 국어, 사회, 수학, 과학, 영어 등 모든 교과에서 성취수준 비율이 전년도와 비슷한 가운데 영어 교과 성취수준이 국어 교과보다 훨씬 높은 것으로 분석됐다.

국어 교과에서의 우수학력 비율은 19.4%에 불과한 반면 영어 교과 우수학력 비율은 59.0%에 달했으며 기초학력 및 기초학력 미달자 비율은 국어가 각각 25.9%, 3.8%였으나 영어는 18.3%, 2.9%에 그쳤다.

학업성취도 결과를 성별로 보면 우수학력 비율이 초등학교 6학년은 모든 교과에서 여학생이 남학생보다 높았고 중3과 고1의 경우 국어ㆍ영어 교과에서는 여학생이, 사회ㆍ수학ㆍ과학 교과에서는 남학생이 높았다.

기초학력 미달자는 초6, 중3, 고1의 모든 교과에서 남학생이 여학생보다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지역별로는 초6, 중3, 고1 모두 대도시 및 중소도시 지역 학생들의 평균점수가 읍면지역 학생들보다 평균 2~3점 가량 높게 나왔다.
yy@yna.co.kr

촬영.편집:김기현 VJ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중고생,학업성취도,수준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haja
2008.02.17 12:56共感(0)  |  お届け
찾습니다아울렛이용권삭제
今日のアクセス
916
全体アクセス
15,969,928
チャンネル会員数
1,861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