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송유관서 불..기름 절도 가능성 조사]

2008-01-10 アップロード · 95 視聴

[
(울산=연합뉴스) 서진발 기자 = 9일 오후 9시30분께 울산시 북구 중산동 농소화훼단지 내 지하 송유관에서 불이 나 현장에 있던 이모(64)씨가 얼굴에 2도 화상을 입었고 2시간만인 11시30분께 진화됐다.
이날 화재로 송유관내 수 천t에 달하는 디젤과 인근 비닐하우스 1동이 타 상당한 재산피해가 예상되고 있다.
경찰과 소방서에 따르면 처음 화훼단지내 비닐하우스에서 화재가 발생했다는 신고를 받고 소방차 10여대가 출동했으나 진화도중 하우스 지하에서 불길이 치솟아 확인결과 지하 1.2m에 매설된 송유관에서 기름이 유출되면서 불이 붙고 있었다.
불이 나자 SK 관계자들이 송유관의 중간 밸브를 모두 잠궜으나 송유관내 잔류 기름이 있어 진화에 어려움을 겪었다.
이 송유관은 울산 남구 SK에너지에서 대구 물류센터(유류저장고)로 가는 것으로 지름 30㎝에 배관두께 가 8㎝에 달해 고의로 구멍을 뚫지 않으면 기름이 유출될 수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비닐하우스 주인 김모(울산시 북구 중산동) 씨는 "5-6개월 전 누군가 하우스를 임대해 달라고 해 그렇게 했다"고 말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송유관을 고의로 뚫지 않으면 기름이 유출될 수 없고 최근 누군가 송유관 위 비닐하우스를 임대한 사실을 확인하고 현장에서 화상을 입은 이씨 등을 상대로 화재원인을 수사하고 있다.
sjb@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울산,송유관서,불기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49
全体アクセス
15,952,856
チャンネル会員数
1,686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1:05

공유하기
["한지로 달력 만들어요"]
9年前 · 1,471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