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 산간지역 대설경보, 대관령 34㎝]

2008-01-12 アップロード · 111 視聴

[산간엔 30㎝ 이상 내린 곳도, 미시령 옛길 이틀째 통제

(춘천=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강원 산간지역에 대설경보가 내려진 가운데 12일 동해안과 산간 지역에는 눈이 계속 내려 일부 산간 도로의 차량 통행이 이틀째 통제되고 있다.

이날 오전 9시 현재 대관령 34㎝, 태백 26㎝의 눈이 내린 것을 비롯해 춘천 9.2㎝, 철원 6㎝의 적설량을 각각 기록했다.

태백.평창.정선 등 산간지역 3개 시.군에 내려졌던 대설주의보는 오전 7시10분을 기해 대설경보로 대치됐으며, 강릉.동해.삼척.속초.고성.양양.홍천.인제 등 8개 시.군에 내려진 대설주의보는 이틀째 발효 중이다.

그러나 영서지역에는 내리던 눈이 그치거나 진눈깨비로 변하는 등 사실상 소강상태로 접어들었다.

또 미시령 정상 부근에 내린 눈으로 고성군 토성면과 인제군 북면을 잇는 미시령 옛길 구간이 이틀째 전면통제되고 있다.

경찰은 이 구간 통행 차량에 대해 인근 미시령 관통도로로 우회하도록 조치하고 있다.

이밖에 이날 새벽을 기해 동해 중부 전 해상에 발효된 풍랑주의보로 동해안 어선 4천여척이 출어를 포기한 채 각 항구에 대피해 있다.

기상청 관계자는 "자정까지 산간 지역에 10∼20㎝, 영동 해안에는 5∼15㎝까지 눈이 더 내리겠으며, 곳에 따라 30㎝ 이상의 눈이 내리는 곳도 있겠다"며 교통안전과 시설물 관리에 유의해 줄 것을 당부했다.

changyong@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강원,산간지역,대설경보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49
全体アクセス
15,963,072
チャンネル会員数
1,686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1:13

공유하기
[앤디워홀 특별전]
9年前 · 241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