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경주, 3월 제주에서 유럽투어 강호들과 대결]

2008-01-15 アップロード · 217 視聴

[

(서울=연합뉴스) 권 훈 기자= 일찌감치 시즌 첫 우승을 신고한 세계골프랭킹 7위 탱크 최경주(38.나이키골프)가 올해는 초봄에 국내 팬들에게 모습을 드러낸다.
최경주는 오는 3월13일부터 나흘 동안 제주 핀크스골프장에서 열리는 유럽프로골프투어 발렌타인챔피언십에 출전한다고 대회조직위원회가 15일 밝혔다.
대회조직위원회는 한국에서 사상 처음 열리는 유럽프로골프투어 대회인 발렌타인챔피언십을 성대하기 치르기 위해 한국이 낳은 세계 정상급 골프 선수인 최경주를 초청했다.
연간 한두차례 국내 대회에 출전해 고국 팬들에게 세계 정상급 샷을 보여줬던 최경주는 미국프로골프(PGA)투어에서 특급 대회로 꼽히는 아놀드 파머 인비테이셜을 스케줄에서 빼고 국내 첫 유럽투어대회 출전을 결정했다.
최경주는 대회조직위원회를 통해 "PGA투어와 함께 양대 빅리그인 유럽투어대회가 한국에서 열리게 돼 기쁘다"며 "고국 팬들에게 멋진 모습을 보여주겠다"고 전해왔다.
PGA 투어에서 앙팡테리블로 불리는 재미교포 앤서니 김(23.나이키골프)도 난생 처음 고국에서 경기를 치른다.
지난해 PGA투어에 데뷔해 상금랭킹 60위에 올라 성공적인 루키 시즌을 보낸 앤서니 김은 "부모님의 나라에서 열리는 큰 대회에 출전해 가슴이 설렌다"면서 "한국 팬 앞에서 실력을 마음껏 과시하겠다"고 다짐했다.
최경주와 앤서니 김은 작년 브리티시오픈을 제패한 세계랭킹 9위 파드리그 해링턴(아일랜드)과 콜린 몽고메리(스코틀랜드) 등 유럽 투어 강호들과 우승컵을 다툰다.
2년전 일본에서 타이거 우즈(미국)에게 생애 세번째 연장전 패전을 안겼던 해링턴은 "아시아 지역에서 열린 대회에서 늘 성적이 좋았다"면서 "한국에서 훌륭한 선수와 경쟁을 벌이게 돼 기분이 좋다"고 밝혔다.
최근 아시아프로골프투어가 발렌타인챔피언십을 공식 투어 대회로 인증하면서 지난해 아시아 투어 상금왕 량웬총(중국)도 출전하기로 했다.
대회조직위원회는 "아직 출전을 확정하지 않은 세계랭킹 상위권 선수들이 더 추가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khoon@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최경주,3월,제주에서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481
全体アクセス
15,945,593
チャンネル会員数
1,601

스포츠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0:46

공유하기
[클릭뉴스 김은경 폭력]
8年前 · 895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