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명의 신비상 대상에 조지 펠 추기경]

2008-01-17 アップロード · 211 視聴

[
(서울=연합뉴스) 김해연 기자 = 천주교 서울대교구 생명위원회(위원장 염수정 주교)가 제2회 생명의 신비상 대상 수상자로 호주 시드니 대교구 교구장인 조지 펠(George Pell) 추기경을 선정했다.

조지 펠 추기경은 17일 서울 명동성당에서 열린 ‘제2회 생명의 신비상 시상식에 참석,
“우리는 하느님의 아들.딸로서 인간의 생명을 존중하고 평화를 수호해야 한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조지 펠 추기경은 생명과 가족, 혼인에 관한 가르침을 확산하고, 생명 파괴를 수반하는 배아줄기세포의 연구를 반대하는 등 가톨릭 교회의 입장을 확고하게 한 공로로 상과 함께 1억원의 상금을 받았다.

학술분야 수상자로는 B형 및 C형 만성간염 백신개발과 에이즈, 결핵 등의 기초연구에 업적을 세운 포항대 성영철 교수, 생명존중사상을 바탕으로 학술활동 등을 펼쳐온 서강대 생명문화연구소가 선정돼 각각 상패와 3천만원의 상금을 받았다.

시상식은 천주교 서울대교구 정진석 추기경을 비롯해 서울대교구 생명위원회 회원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haeyounk@yna.co.kr

촬영.편집:김기현 VJ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생명의,신비상,대상에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989
全体アクセス
15,967,438
チャンネル会員数
1,822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1:36

공유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9年前 · 61 視聴

31:19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종합)]
9年前 · 183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