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지사배 전국 빙벽대회 영동서 열려]

2008-01-19 アップロード · 100 視聴

[
(영동=연합뉴스) 박병기 기자 = (사)대한산악연맹 충북도연맹이 개최한 제1회 충북지사배 전국빙벽대회가 19~20일 이틀간 충북 영동군 용산면 율리 송천산악레포츠장에서 열렸다.

전국에서 만 16세 이상 남녀 선수 160명이 참가한 이 대회는 남녀 개인.단체전으로 나눠 최고 도달거리 및 시간으로 순위를 결정하는 난이도 경기가 진행됐다.

최연소.최고령 참가자는 인천 청학공고 김진화(17) 군과 이관종(76.서울시 강서구 가양2동) 씨로 기록됐다.

대회를 진행한 한상훈(54.영동군산악회) 운영본부장은 "첫 대회지만 전국에서 가장 많은 선수가 출전한 최대 행사가 됐다"며 "최근 며칠간 몰아닥친 강추위로 빙질도 매우 좋은 상태"라고 말했다. l

영동군이 올해 초 7억1천만원을 들여 조성한 이 산악레포츠장은 높이 30~90m짜리 빙벽 4면과 4계절 등벽을 즐길수 있는 18m짜리 철제 구조물벽 등을 갖췄다.

또 인근에는 등산로(600m)와 전망대, 징검다리, 썰매장(1천500m) 등도 조성해 일반에 무료 개방하고 있다.
bgipark@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충북지사배,전국,빙벽대회

恐れ入りますが、4月17日から5月08日までコメントの機能のみテストを実施します。ですので、一時的にコメント欄はご利用できません。ご了承くださ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今日のアクセス
1,045
全体アクセス
15,952,617
チャンネル会員数
1,776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39:10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종합)]
9年前 · 73 視聴

01:19

공유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9年前 · 120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