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경길 차량 "시원한 흐름"]

2008-02-10 アップロード · 113 視聴

[
(서울=연합뉴스) 배삼진 기자 = 설연휴 마지막 날인 10일 전국 주요 고속도로는 오전부터 귀경차량이 하나둘씩 늘어나고 있지만 특별한 지.정체 구간없이 평소와 다름없는 시원한 흐름을 보이고 있습니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정오 현재 경부고속도로와 서해안고속도로, 영동고속도로, 중부고속도로 등 주요 귀경 도로는 원활한 교통흐름을 나타내고 있습니다.
주요 구간별 소요시간은 부산-서울 4시간, 광주-서울 3시간 46분, 강릉-서울 2시간 10분, 목포-서울 2시간 56분, 대전-서울 1시간 33분 등입니다.
도로공사는 이날 서울로 올라오는 귀경차량이 31만대, 서울을 빠져나가는 차량이 모두 22만대로 평소 휴일 수준에 그칠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도로공사는 "긴 설연휴로 귀경차량이 분산됐고 대중교통 편수가 평상시보다 늘어나면서 큰 불편은 없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다만 오후 2시 이후에는 주요 길목에서 지.정체 현상이 빚어질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전날에는 귀경행렬과 빙판사고가 겹치면서 일부 구간에서는 밤늦게까지 지.정체가 빚어지기도 했습니다.
(촬영 = 이학진 VJ, 편집=배삼진 기자)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귀경길,차량,quot시원한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274
全体アクセス
15,978,117
チャンネル会員数
1,895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