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수위, `새정부 100일 로드맵 마련]

2008-02-16 アップロード · 98 視聴

[
광역교통망체계.규제완화 마무리 단계

(서울=연합뉴스) 류지복 기자 = 대통령직인수위원회는 16일 새 정부 출범 후 핵심 추진과제를 담은 100일 로드맵을 마련, 이명박 대통령 당선인에게 보고했다.
맹형규 기획조정분과위 간사는 이날 과천 중앙공무원교육원에서 이 당선인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인수위원 및 청와대 수석비서관 내정자 국정운영 합동워크숍에서 "이명박 정부 출범 후 100일 플랜의 초안을 만들었다"며 "새 정부 출범 후 18대 국회 구성 이전 우선 추진할 과제를 여러 관점에서 만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 로드맵은 인수위가 마련한 국정과제 중 시급성을 요하거나 중대한 사안을 위주로 마련됐고, 새 정부 출범 직후 정책화 작업이 필요한 사항과 대안 마련을 위해 곧바로 준비에 착수할 과제들을 분야별로 정리한 내용을 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인수위는 5대 국정지표와 21대 전략에 따라 192개 국정과제를 마련하고, 이를 43개 핵심과제와 63개 중점과제, 86개 일반과제로 분류한 바 있다.
인수위 관계자는 "주로 핵심과제와 중점과제를 중심으로 100일 플랜을 짰다"며 "워크숍을 통해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구체화하는 작업을 거칠 것"이라고 말했다.
인수위는 또 이 당선인이 서울시장 재직시절 이뤄낸 서울 교통체계 혁신안을 토대로 이를 경기도.인천 등 수도권 전역으로 확산시키는 수도권 광역교통망 확립방안도 마련했다. 향후 성과를 봐가면서 광역교통망 체계를 전국으로 확대해나간다는 계획이다.
이 당선인의 경제살리기를 위한 핵심정책 중 하나인 규제개혁 로드맵도 규제개혁 체계 정비방안 등 상당한 성과를 거둬 막바지 정리단계에 이른 것으로 알려졌다.
맹 간사는 "검토내용은 새 정부에 설치될 규제개혁 추진기구에 이관하되 일부 내용은 조만간 발표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특히 수도권 공장총량제 완화나 각종 인허가 개선 등 공장설립 관련규제나 금산분리 완화, 출자총액제한제도 폐지 등과 같은 금융규제에 대한 개선책은 조만간 발표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인수위는 조만간 새 정부의 내각 인선이 발표되면 장관 인사청문회가 잇따를 것으로 보고 각 부처에 인사청문회 준비를 위한 태스크포스를 꾸려 청문회 준비작업을 진행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jbryoo@yna.co.kr

편집: 김해연 기자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인수위,새정부,100일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989
全体アクセス
15,977,705
チャンネル会員数
1,822

정치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