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투리 공원 자투리 신세 ?]

2008-03-11 アップロード · 139 視聴

[
버려진 땅을 가꿔서
지역 주민들의 휴식공간으로 바꿔 놓는 게
바로 자투리 공원사업입니다.

몇 년 전부터 각 자치구마다
앞다퉈 이 자투리 공원을 만들고 있는데,
한 때는 동네 사랑방 역할을 했지만
세월이 지나면서 오히려 지역의
골치덩이가 되고 있습니다.
이혜진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중랑구 면목동의 한 주택가.

쓸모 없던 자투리 땅이 주민들을 위한
작은 공간으로 거듭났습니다.

경로당 말고는 갈 곳이 없었던 노인들과
뛰놀 곳이 부족했던 아이들에게 인깁니다.


인근의 또 다른 자투리 공원.

이곳은 사정이 조금 다릅니다.

공원 앞은 나 하나 쯤이야 하고
내다버린 쓰레기로 가득합니다.

이 곳이 주민들의 쉼터임을 알리는 비석만이
덩그러니 그 앞을 지키고 있습니다.


6년전 들어섰던 이 자투리공원은 문을 연지
채 몇 달이 되지 않아 폐쇄됐습니다.


대부분 주택가 한복판에
자리잡고 있는 자투리공원들.

24시간 개방되는 데다 따로 관리해주는
사람도 없다 보니 이제는 학생들의
탈선장소로나 여겨지고 있습니다.

현재 서울시내에 있는
자투리 공원은 모두 300여 개.


올해 서울시와
자치구들은 자투리 공원을
더욱 늘려나가겠다는 계획이지만,
이미 만들어진 공원을 없애달라는
주민들의 민원도 늘고 있습니다.C&M 뉴스 이혜진입니다.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자투리,공원,자투리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614
全体アクセス
15,943,324
チャンネル会員数
1,578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1:32

공유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8年前 · 55 視聴

00:47

공유하기
[내일의 날씨]
8年前 · 151 視聴

01:42

공유하기
[주인 없는 여권 산더미]
8年前 · 216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