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시중 "방송 독립성 해치는 일 없을 것"]

2008-03-17 アップロード · 34 視聴

[
(서울=연합뉴스) 류지복 기자 = 최시중 방송통신위원장 내정자는 17일 "대통령과 잘 아는 사이이긴 하지만 남은 인생에서 방송의 독립성과 공정성을 해치는 오류를 범하는 일은 결코 없을 것"이라고 밝혔다.

최 내정자는 이날 국회 방송통신특위 인사청문회 모두 발언을 통해 "위원장으로 내정된 후 대통령의 측근이 방송을 장악하기 위해 이 자리에 온다는 얘기를 듣고 무척 가슴이 아팠다"며 이같이 말했다.

최 내정자는 "통신에서 기자생활을 했다가 동아방송과 동아일보에서 각각 기자생활을 하고 한국갤럽의 최고경영자로서 직접 경영해본 것은 위원장으로 활동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방송의 공익성과 중립성 확보를 위해 모든 경험을 쏟고 방통융합 발전의 초석이 되겠다"고 다짐했다.

최 내정자는 또 "방통융합이 신성장 동력이 되도록 법과 제도를 정비하고 사업자간 경쟁을 촉진해 국민 요금 부담을 덜겠다"며 "아날로그 TV 방송의 디지털 전환을 차질없이 추진하고 방송위원회와 정통부 직원간 화학적 융합을 통해 시너지 효과를 내도록 합심할 것"이라고 말했다.
jbryoo@yna.co.kr

영상취재 : 배삼진 기자, 편집 : 전수일 기자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최시중,quot방송,독립성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7
全体アクセス
15,948,363
チャンネル会員数
1,681

정치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