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쇼트트렉 오노 "제주 투자사업 구상"]

2008-03-19 アップロード · 346 視聴

[
(제주=연합뉴스) 김승범 기자 = 할리우드 액션으로 유명한 미국의 쇼트트랙 대표인 아폴로 안톤 오노(26) 선수가 아이스레이싱 사업 구상차 제주도를 찾아 관심을 끌고 있다.

이달 초 강원도에서 열린 200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쇼트트랙선수권대회에서 남자 개인종합 우승을 차지한 오노 선수는 19일 스포츠마케팅 회사인 아이스더비 관계자 등과 함께 김태환 제주지사를 면담했다.

"한국인 코치로부터 제주는 아름다운 섬이라는 얘기를 자주 들었고, 실제로 와 보니 매우 아름답다"고 첫 방문 소감을 밝힌 오노 선수는 "제주가 아이스레이싱 경기의 무한한 잠재력을 지니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면서 ""제주지역에 대한 사업 구상을 검토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그는 "아이스레이싱 경기는 전략 구사를 통한 정신적인 면과 육체적인 면에서 그야말로 다이내믹한 스포츠"라며 "초보자들도 쉽게 배울수 있고, 선수는 물론 관람객들도 스릴이 넘치는 경기여서 앞으로 국제관광지로 도약하는 제주에서 추진해 볼만한 투자사업"이라고 덧붙였다.

김 지사는 제주국제자유도시 추진계획 등을 간략히 소개한 뒤 "사업성 검토가 끝나 투자계획을 확정하면 많은 관심을 갖고 지원방안을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김 지사는 제주도의 수호신인 돌하르방을, 오노 선수는 세계쇼트트랙선수권대회 시상식에서 입었던 운동복 상의에 사인을 해 각각 선물했다.

ksb@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쇼트트렉,오노,quot제주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2014.04.06 22:29共感(0)  |  お届け
아이스더비 빨리 볼수있으면 좋겠어요
今日のアクセス
2,041
全体アクセス
15,963,995
チャンネル会員数
1,823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0:51

공유하기
[아버지 손 꼭 잡은 YS]
9年前 · 550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