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진해군항제 시작부터 끝까지 벚꽃 본다]

2008-03-24 アップロード · 1,052 視聴

[
(진해=연합뉴스) 최병길 기자 = 올해 진해 군항제는 처음부터 끝까지 환상적인 벚꽃을 즐길 수 있게 됐다.

진해농업기술센터와 기상대는 24일 "올해 진해지역 벚꽃(왕벚나무)은 특별한 꽃샘추위 등 변수가 없는 한 시내 벚꽃은 오는 26일께 꽃이 피기 시작해 축제 전야제가 시작되는 내달 1일께 활짝 필 것"이라고 밝혔다.

따라서 이번 제46회 진해군항제(4월2~13일)는 꽃이 활짝 피기 시작할 때 축제가 시작돼 연분홍꽃이 눈처럼 떨어지는 시기에 축제가 끝날 것으로 예상된다.

지난해에는 이상고온 현상으로 당초 군항제 기간을 1주일 앞당겼다가 뒤늦게 꽃샘추위라는 복병을 만나면서 개화시기가 늦어져 벚꽃없이 군항제가 시작돼 행사 주최측의 애를 태우기도 했다.

현재 진해 시가지 내 햇볕이 잘 드는 곳에는 일부 왕벚나무가 꽃을 피우기 시작했으며 시가지 대부분의 벚꽃들이 금세라도 꽃망울을 열기 위해 빨갛게 달아오른 상태다.

진해 시가지 전체 벚꽃은 시 전체 인구(16만2천여명)보다 2배 이상 많은 34만3천745그루로 축제기간 내내 시가지 전체가 연분홍빛 도시로 옷을 갈아 입게 된다.

진해와 인접한 창원지역 시가지에도 공단대로변 등을 중심으로 일렬로 선 벚꽃나무들이 잇따라 꽃망울을 터뜨리기 시작해 이번 주말에는 대부분 활짝 필 것으로 전망된다.

진해농업기술센터 이상영 농업연구사는 "현재 기온과 강수량 등을 감안할 때 축제가 시작되는 내달 1일 시가지 벚꽃은 대부분 활짝 피기 시작해 축제기간 내내 꽃구경을 즐기고 낙화하는 모습까지 모두 즐길 수 있을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choi21@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진해군항제,시작부터,끝까지

恐れ入りますが、4月17日から5月08日までコメントの機能のみテストを実施します。ですので、一時的にコメント欄はご利用できません。ご了承くださ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今日のアクセス
527
全体アクセス
15,954,452
チャンネル会員数
1,769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0:51

공유하기
[내일의 날씨]
9年前 · 224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