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대표 "참담하고 참을 수 없는 일 벌어졌다"]

2008-03-26 アップロード · 88 視聴

[
(서울=연합뉴스) 전수일 기자 = 파문이 확산되고 있는 이른바 `정선 돈다발 사건과 관련해 한나라당 강재섭 대표 등 지도부가 진화에 부심하고 있다.

강 대표는 25일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비례대표 후보자 언약식에서 "어제 참담한 일이 벌어졌다"면서 "저로서는 충격적이고 도저히 참을 수 없는 일"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그는 또 "한나라당은 과거 차떼기 정당이라는 오명을 덮어쓰고 깨끗이 청소하기 위해 엄청난 몸부림을 쳤다"며 "그런데 이런 온도 변화를 모르는 영입된 후보가 옛날 관행에 젖어 엄청난 일을 저질렀다"고 지적했다.

강 대표는 이어 "옛날 같으면 아닌 것처럼 핑계를 대고 갔겠지만, 바로 후보를 교체하고 윤리위에 회부했으며 오늘 제명조치를 했다"면서 "이런 일이 일어나 분노를 참을 길이 없다. 앞으로도 한나라당은 솔직히 잘못한 것은 시인하고 처벌할 것은 처벌해 다시는 이런 일이 일어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jsinews@yna.co.kr

촬영 : 최진홍 VJ, 편집 : 전수일 기자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강대표,quot참담하고,참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11
全体アクセス
15,946,114
チャンネル会員数
1,687

정치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1:56

공유하기
[지킨다 VS 뺏는다.]
8年前 · 54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