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 금오산서 아시아인 문화축제]

2006-10-17 アップロード · 3,246 視聴

[
(구미=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다르다. 그러나 아름답다."

15일 경북 구미시 금오산 잔디광장에서 제 2회 외국인노동자 문화주간 행사의 하나로 제 4회 아시아인의 문화축제가 열렸다.

경북도와 구미시가 주최하고 구미보현의집과 구미가톨릭근로자문화센터, 구미제일교회 등 국내 대표 종교인 불교.천주교.개신교 관련 단체가 공동 주관한 이 행사는 약 1천명의 국내 외국인 근로자들이 참가해 성황을 이뤘다.

다른 것이 아름답다란 주제로 열린 이날 행사는 네팔, 필리핀, 스리랑카, 베트남, 몽골, 인도네시아, 한국 등 각국의 전통 춤과 노래를 선보이는 공연 행사로 시작됐다.

몽골 공연단은 전통악기를 연주했고, 스리랑카 공연단은 한국의 탈춤과 비슷한 전통 탈춤을 보여 흥미를 끌었으며, 베트남 공연단은 대나무춤으로 박수를 받았다.

근로자들은 다른 나라의 공연 때 무대 앞에 나와 흥겨운 춤을 추기도 하고, 생소한 공연에도 눈을 크게 뜨고 관심을 나타냈다.
비록 언어 소통이 자유롭지 않았으나 눈빛으로 통하는 무대였다.

중국, 파키스탄 등 각국의 전통문화를 알아볼 수 있는 전통혼례식 시연 행사가 이어졌고, 각 나라를 대표한 근로자들이 열창한 한국노래자랑대회도 열렸다.

행사장 주변에 필리핀과 네팔 등 아시아 7개국에서 온 근로자들이 부스를 마련해 각국의 전통음식을 무료로 나눠줘 외국인근로자뿐 아니라 금오산 등산객들의 호응을 얻었다.

아시아 바자르 장터도 열렸고, 전통의상 체험장도 마련돼 구미 인근에 거주하는 외국인 근로자들의 한바탕 잔치가 됐다.
2002년부터 구미공단에서 일했다고 자신을 소개한 네팔인 어소그(24)씨는 "처음엔 네팔이 어디에 있는 지 사람들이 잘 몰랐지만 이런 행사를 통해 많이 알려진 것 같다"며 "재미있게 즐기고 있다"고 말했다.

행사를 주관한 구미가톨릭문화센터 모경순 사무처장은 "3D 업종에 근무하는 이주 외국인 노동자들을 위해 매년 10월 셋째주를 외국인 노동자 문화주간으로 정해서 행사를 하고 있다"면서 "이 행사가 여러 나라 사람들이 함께 어울려서 살아가는 사회가 정착되는 데 기여했으면 한다"고 말했다.
sds123@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구미,금오산서,아시아인

恐れ入りますが、4月17日から5月08日までコメントの機能のみテストを実施します。ですので、一時的にコメント欄はご利用できません。ご了承くださ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엔조이
2007.09.14 05:15共感(0)  |  お届け
검색만 하다가 지치는 채팅, 미팅사이트 때려잡기!
절대로 만날수 없는 화상채팅 사이트 때려잡기!

이제 파트너전문 검색엔진 엔조이파트너에서
원하는 조건으로 바로 바로 만나보십시요!

http://KoreaSwapping.com ☜ 미팅사이트가 아닙니다.
http://KoreaSwapping.com ☜ 채팅사이트가 아닙니다.
http://KoreaSwapping.com ☜ 화상채팅사이트가 아닙니다.

솔직히 남자들 그거 하는게 목적 아닌가요?
더이상 말이 필요없이 만나서 바로바로... 즐거운시간보내세요~~ ㅋㅋ
(조껀하려는 여성분들도 강추!)삭제
하나만
2007.09.04 02:28共感(0)  |  お届け
- 전국의 50만 엔조이파트너가 지금 당신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

!!! 가입후 5분안에 원하는 스타일의 엔조이 파트너 만나기!
!!! 만나서 바로 엔조이 하는곳!
!!! 미팅사이트에서 검색만 하다가 지친 남성 대환영!
!!! 만남을 원하는 여성분도 대 환영!

http://KoreaSogeting.com ☜ 미팅사이트 No~
http://KoreaSogeting.com ☜ 채팅사이트 No No~~
http://KoreaSogeting.com ☜ 화상채팅사이트 No No No~~~

엔조이파트너 지금 바로 바로 접속하세요~~~~~~~~
(조껀하려는 여성분들도 강추!)삭제
今日のアクセス
921
全体アクセス
15,968,315
チャンネル会員数
1,774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0:27

공유하기
[출근길 지하철 투신 중태]
10年前 · 1,216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