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월드컵축구, GDP 0.3% 부양 효과]

2006-10-23 アップロード · 235 視聴

[

(서울=연합뉴스) 옥 철 기자 = 지난 6∼7월 지구촌을 축구 열기로 달군 2006 독일월드컵축구대회에 따른 경제효과로 독일의 국내총생산(GDP)이 0.3% 가량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23일(한국시간)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독일 신문 빌트는 독일상공회의소(DIHK) 자료를 인용해 독일월드컵이 0.3%의 GDP 상승 효과를 불러오면서 5만여 개의 일자리를 창출했다고 보도했다.

이는 당초 독일 정부가 기대했던 0.5%의 GDP 상승 효과에는 다소 미치지 못하는 수치다.

독일상공회의소는 그러나 올해 월드컵으로 독일 경제가 2000년 이후 가장 높은 2.3%의 성장률을 기록할 것으로 내다봤다.

2002년 한.일월드컵에서는 0.74%의 GDP 상승 효과를 가져온 것으로 집계됐다. 하지만 네 배 이상 차이가 나는 한국과 독일의 경제 규모를 감안할 때 독일월드컵의 효과가 한.일월드컵보다 더 강했던 것으로 관측된다.
oakchul@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독일월드컵축구,부양,효과

恐れ入りますが、4月17日から5月08日までコメントの機能のみテストを実施します。ですので、一時的にコメント欄はご利用できません。ご了承くださ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今日のアクセス
958
全体アクセス
15,958,085
チャンネル会員数
1,774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