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각 드러낸 정부의 유엔 대북 제재 이행조치]

2006-10-26 アップロード · 165 視聴

[
(서울=연합뉴스) 북한 핵실험에 대한 유엔 안보리의 대북 결의에 대한 우리 정부의 제재조치 윤곽이 드러났습니다.

이종석 통일부 장관은 오늘 국회 통일외교통상위원회 국감에서 `북한 핵실험 관련 정부 조치방향에 대한 보고를 통해 유엔 결의안 이행 조치의 골격을 발표했습니다.

녹취 이종석 통일부 장관

발표에 따르면 북한의 대량살상무기와 재래식 무기, 사치품 등의 공급과 판매. 이전이 금지되고, 제재 대상 개인과 단체에 대한 자산 동결 과 활용금지 조치가 있을 예정입니다.

또 북한 출입화물 검색과 제재가 강화되고 북한 인사의 출입과 체류가 금지됩니다.

그러나 당국 간 경협이나 민간 차원 교류에 대한 정부 지원의 대상과 범위는 추가 검토할 사항으로 남겨 놓았습니다.

실제로 이 장관은 오늘 "유엔 안보리 결의를 지지, 이행하고 그 외에 정부 판단에 따른 독자적 조치를 시행할 것"이라며 `독자적 조치가 검토 중임을 분명히 했습니다.

한편 오늘 통일부 국감은 한나라당 김용갑 의원의 참여정부 비난 발언을 놓고 여야가 첨예하게 대립해 감사가 도중에 중단되는 등 파행을 겪었습니다.

김 의원은 "정부의 대북 정책 목표가 김정일 정권 살리기를 통한 분단의 고착화와 한미동맹 파괴로, 대한민국의 외교적 고립 등을 통해 결국 북한이 주도하는 통일을 도와주겠다는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녹취 김용갑 한나라당 의원

이에 대해 이종석 장관은 "국민이 뽑은 정부와 다수 정당에 대해 그렇게 말하는 것은 대단히 유감스럽다"고 반박했습니다.

이어 열린우리당 의원들도 앞다퉈 김의원 발언이 도를 넘어다며 사과를 촉구해 큰 소란이 일었습니다. 연합뉴스 조현철입니다.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윤각,드러낸,정부의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646
全体アクセス
15,962,501
チャンネル会員数
1,795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