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트트랙월드컵 2차대회서 한국, 金 5]

2006-10-30 アップロード · 7,384 視聴

[
(전주=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쇼트트랙 남녀 대표팀이 2006-2007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쇼트트랙 월드컵 2차대회에서 금메달 5개를 따내면서 선전한 가운데 여자부 쌍두마차 진선유(광문고)와 변천사(한국체대)는 컨디션 난조로 노메달에 그쳤다.

또 안현수(한국체대)와 이호석(경희대)은 남자 1,000m 2차 레이스 결승전에서 마지막 바퀴를 남기고 서로 부딪히면서 금메달을 놓쳐 아쉽게 2관왕 타이틀 획득에 실패했다.

전날 남자 1,500m와 1,000m 1차 레이스에서 나란히 금메달을 따냈던 안현수와 이호석은 29일 전주시 중화산동 화산체육관 빙상경기장에서 계속된 대회 마지막 날 남자 1,000m 2차 레이스 결승에서 마지막 바퀴 코너에서 충돌해 금 사냥에 실패했다.

1위로 달리던 이호석이 코너에서 추월하려던 안현수를 견제하려다 부딪히면서 넘어진 것이다. 이호석은 크로스트랙(진로방해)으로 실격됐다.

대신 3위로 달리던 김현곤(강릉시청)이 1분30초933으로 깜짝 1위를 차지하는 행운을 차지했고 안현수는 동메달을 따냈다.

또 여자 1,000m 2차 레이스 결승에서는 정은주(서현고)가 1분32초389로 진선유(1분32초450)를 간발의 차로 누르고 자신의 올 시즌 쇼트트랙월드컵 첫 금메달의 기쁨을 맛봤다.

이어 열린 여자 3,000m 계주에 나선 여자대표팀은 중국에 금메달을 내주면서 은메달에 그쳤고, 5,000m 계주에 나선 남자대표팀은 1위로 달리다가 17바퀴를 남기고 김병준(광문고)의 스케이트날이 얼음에 끼면서 넘어져 3위로 처지고 말았다.

이로써 남녀 대표팀은 이번 대회에서 10개 금메달 중 절반을 따내는 성과를 거뒀지만 감기로 컨디션 난조에 빠졌던 진선유와 변천사(한국체대)가 금 사냥에 실패해 아쉬움을 남겼다.
horn90@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쇼트트랙월드컵,2차대회서,한국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whm0525
2007.12.25 01:14共感(0)  |  お届け
잘보고담아가요^^삭제
엔조이
2007.09.14 09:12共感(0)  |  お届け
검색만 하다가 지치는 채팅, 미팅사이트 때려잡기!
절대로 만날수 없는 화상채팅 사이트 때려잡기!

이제 파트너전문 검색엔진 엔조이파트너에서
원하는 조건으로 바로 바로 만나보십시요!

http://KoreaSwapping.com ☜ 미팅사이트가 아닙니다.
http://KoreaSwapping.com ☜ 채팅사이트가 아닙니다.
http://KoreaSwapping.com ☜ 화상채팅사이트가 아닙니다.

솔직히 남자들 그거 하는게 목적 아닌가요?
더이상 말이 필요없이 만나서 바로바로... 즐거운시간보내세요~~ ㅋㅋ
(조껀하려는 여성분들도 강추!)삭제
.HonG
2006.12.29 09:24共感(0)  |  お届け
소중한 자료 감사합니다.삭제
今日のアクセス
2,058
全体アクセス
15,965,730
チャンネル会員数
1,824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3:15

공유하기
[8년만에 고향 찾은 팔순 DJ]
10年前 · 2,646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