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탕 과잉섭취, 지방간 유발]

2006-11-02 アップロード · 720 視聴

[

(뉴욕 로이터=연합뉴스) 설탕이 간에 지방이 쌓이는 지방간을 유발할 위험이 있다는 쥐실험 결과가 발표되었다.
독일 호헨하임 대학의 이나 베르크하임 박사는 1일 미국 보스턴에서 열린 미국간질환연구학회(AASLD) 연례학술회의에서 연구발표를 통해 일단의 쥐들을 두 그룹으로 나누어 각각 설탕물과 인공감미료를 탄 물을 마음대로 먹게 한 결과 설탕물을 먹은 쥐들이 지방간 발생률이 높게 나타났다고 밝혔다.
베르크하임 박사는 설탕물을 먹은 쥐들은 먹이를 덜 먹었으나 전체적인 칼로리 섭취량은 높았고 체중도 늘었다고 밝혔다.
베르크하임 박사는 설탕 중에서도 과당을 섭취한 쥐들이 특히 지방간 발생율이 높았다고 밝히고 과당은 칼로리 과잉섭취를 통해 간을 손상시킬 뿐 아니라 간에 직접적인 독성으로 작용하는지도 모른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세인트 루이스 대학 의과대학 내과전문의이자 AASLD정책위원회 위원장인 애드리언 비세글리 박사는 지난 10년동안 과당이 많이 들어있는 콘시럽과 청량음료 소비가 급증했다면서 이 연구결과는 간질환이 비만이나 지방섭취의 결과만이 아니라 설탕 때문이기도 하다는 사실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논평했다.
skhan@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설탕,과잉섭취,지방간

恐れ入りますが、4月17日から5月08日までコメントの機能のみテストを実施します。ですので、一時的にコメント欄はご利用できません。ご了承くださ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今日のアクセス
811
全体アクセス
15,957,938
チャンネル会員数
1,774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