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스텔 기준시가 6.5% 인상]

2006-11-11 アップロード · 638 視聴

[
(서울=연합뉴스) 이강원 기자 = 수도권과 5대 광역시의 오피스텔과 상업용 건물의 기준시가가 내년부터 각각 6.5%, 6.8%씩 올라 세 부담이 늘어날 전망이다.

국세청은 오는 11일부터 서울, 경기, 인천, 대전, 대구, 광주, 부산, 울산에 소재하는 오피스텔과 상업용 건물 63만75호의 기준시가 예정가를 국세청 홈페이지(http://www.nts.go.kr)에 게재한다고 10일 밝혔다.

기준시가 고시대상은 지난해의 56만4천182호에 비해 11.6% 가량 늘었으며 오피스텔은 6.5%, 상업용 건물은 6.8% 정도 기준시가가 오른 것으로 추산됐다고 국세청은 설명했다.

기준시가 예정가가 6%대의 상승률을 보인데다 내년부터는 기준시가가 아닌 실지거래가액으로 양도소득세가 과세돼 납세자들의 세 부담이 다소 늘어날 전망이다.

호별 기준시가는 ㎡당 고시예정가액에 면적을 곱해 산정한다.

기준시가 예정가는 이달 말까지 국세청 홈페이지 또는 관할 세무서에서 열람할 수 있다.

오피스텔과 상업용 건물 소유자는 열람기간에 관할 세무서를 방문하거나 우편 또는 국세청 홈페이지를 통해 예정가에 대한 이의(의견)를 제기할 수 있으며, 국세청은 예정가의 수정 여부를 판단해 오는 12월26일까지 개별통지한 뒤 내년 1월1일 기준시가를 확정해 고시한다.

다만 확정고시 된 뒤인 내년 1월2일부터 31일까지도 `재산정 신청제도를 통해 기준시가에 대한 이의를 제기할 수 있다.

이의 제기 관련 서식은 세무서나 인터넷을 통해 받을 수 있다.
gija007@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오피스텔,기준시가,인상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677
全体アクセス
15,953,564
チャンネル会員数
1,749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