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연탄은행 불우이웃에 연탄 5만장]

2006-11-16 アップロード · 422 視聴

[

(부산=연합뉴스) 박성진 기자 = 부산의 고지대 영세민 밀집지역인 사하구 감천동과 서구 아미동 일대 독거노인과 영세민들이 따뜻한 겨울을 날 수 있도록 무료로 연탄을 공급해 주는 `부산연탄은행이 16일 재가동을 시작했다.
KT부산본부가 원주밥상공동체 등과 공동으로 운영하는 `부산연탄은행은 이날 오후 2시 사하구 감천2동 사하구종합사회복지관에서 재개식을 갖고 고지대 영세민들에 대한 연탄 공급에 들어간다.
내년 3월까지 운영되는 이 연탄은행에는 KT부산본부가 기증한 연탄 5만장이 공급되며 독거노인과 영세민 등은 하루 5장씩의 연탄을 무료로 가져갈 수 있다.
KT부산본부 김만두 본부장을 비롯한 KT사랑의 봉사단 30여명은 리어카와 지게를 이용해 거동이 불편한 독거노인 등에게 연탄을 배달했으며 10㎏ 쌀 180부대도 전달할 예정이다.
부산연탄은행은 2004년 12월 사하구 감천동의 1호점에 이어 지난해 초 서구 아미동에 2호점을 개소했으며 지금까지 모두 7만6천여장의 연탄과 10㎏ 쌀 860여부대를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달했다.
sungjinpark@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부산연탄은행,불우이웃에,연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205
全体アクセス
15,978,422
チャンネル会員数
1,895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