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경찰청, 신호등 설치 권한 서울시로 이관]

2006-11-17 アップロード · 889 視聴

[
(서울=연합뉴스) 정성호 기자 = 경찰이 갖고 있던 서울 시내 신호등 등 교통안전시설의 설치.관리 권한이 서울시로 넘어왔다.

서울시는 지금까지 서울경찰청이 맡아온 교통안전시설의 설치 공사 및 유지.관리 업무를 넘겨받기로 서울경찰청과 합의하고 16일 상호 협약을 맺었다고 17일 밝혔다.

그동안에는 서울시는 예산만 지원하고 경찰이 교통안전시설에 대한 전반적인 업무를 맡아왔으나 협약 체결에 따라 앞으로는 교통안전시설의 설치 및 유지.관리 업무는 서울시가, 규제 심의 및 신호운영, 단속 업무의 경우 경찰이 각각 담당하게 된다.

시내 교통안전시설은 신호등 5만6천497개, 신호제어기 3천1대, 안전표지 21만5천52개, 노면표시(중앙선.횡단보도 등) 2만3천247㎞, 표지병(중앙선 등에 박혀있는 반짝이는 도로표지 물체) 38만2천984개 등이다.

시 관계자는 "신호등과 가로등 등 각종 도로시설물을 좀 더 효율적으로 통합 관리하면서 시민들의 교통 환경 개선 요구에 능동적으로 대처할 수 있을 것"이라면서 "앞으로 교통량에 따라 신호체계를 구성하고 유비쿼터스 기술을 접목한 첨단 신호체계를 구축해 더 편리한 교통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sisyphe@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서울경찰청,신호등,설치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541
全体アクセス
15,989,025
チャンネル会員数
1,897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