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 AI 발생지역 학생 등교 정지]

2006-11-28 アップロード · 503 視聴

[ (익산=연합뉴스) 홍인철 기자 =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가 발생한 전북 익
산시 함열읍 A농장 인근에 사는 초.중.고교 학생 50여명이 28일 등교 정지(임시휴업)
나 귀가조치를 당해 학부모들이 반발하고 있다.
익산교육청에 따르면 고병원성 AI 발생에 따라 A농장의 반경 1.5㎞ 안에 있는
함열여중 26명을 비롯해 함열중 17명, 함열고 5명, 함열초 3명, 다송초 2명 등 모두
53명의 학생이 이날 수업을 받지 못했다.
또 일부 학교는 학교장의 재량으로 오는 30일까지 학생들의 등교를 정지시킨 채
가정학습으로 대체토록 했으며 일부는 상황에 따라 등교 여부를 결정키로 해 학생과
학부모들의 불만을 사고 있다.
특히 일부 학생은 이날 오전 평소처럼 아무 영문도 모른 채 등교했다가 AI발생
지역에 거주한다라는 이유 때문에 귀가조치된 것으로 알려졌다.
발생지의 경계지역인 반경 10㎞ 안에는 35개교 총 4천721명의 학생이 있다.
이 같은 등교 정지나 귀가조치는 익산교육청이 AI 발생지역 주변 학교의 임시휴
교나 등교 정지 등의 조치와 학생 지도를 당부하자 일선 학교가 전날 해당 지역 학
생에게 전화를 통해 등교하지 말 것을 통보했기 때문이다.
또 일부 학교장은 AI발생지역 내 학생과 함께 공부시킬 수 없다, 전염되면 누
가 책임지느냐는 다른 학부모들의 항의성 민원에 따라 등교 정지 및 귀가조치를 시
킨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이 지역 학부모들은 "언제 학교에 갈지 몰라 아이들이 방황하고 있다"면
서 "중요한 질병에 걸린 것도 아닌데 학생들의 등교를 정지시킨 것은 마음의 상처를
남기고 학생 간 위화감을 조성하는 비교육적인 처사"라고 비난했다.
한 교사도 "학생의 의사와 상관없이 일부 학생만 등교를 정지시키거나 귀가조치
한 것은 학습권을 박탈한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대해 익산교육청은 "AI 예방접종 등 충분한 방역이 끝나면 학생들을 다시
등교하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ichong@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익산,발생지역,학생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932
全体アクセス
15,963,547
チャンネル会員数
1,795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