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털사이트 자살 방법 문의.소개 많아"]

2006-11-29 アップロード · 2,500 視聴

[
(서울=연합뉴스) 황정욱 기자 = 최근 들어 인터넷을 통한 동반 자살 등이 사회 문제가 되고 있는 가운데 각종 포털 사이트 등을 통해 자살 방법을 논의하는 경우가 많은 것으로 드러났다.

보건복지부와 한국자살예방협회는 29일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토론회를 열고 자살 관련 온라인 유해 사이트에 대한 모니터링 결과를 발표했다. 모니터링은 지난해 10월부터 지난달까지 1년간 실시됐다.

이에 따르면 주요 포털사이트의 카페와 지식검색, 게시물, 게시판 등을 모니터링한 결과 총 444건의 유해 내용을 발견, 신고했다.

이 가운데는 자살 방법에 대한 문의 및 소개가 49%로 절반을 차지했고, 다음이 유해 물질 구매 및 문의(22%), 자살 이미지 및 종영상(21%) 등의 순이었다.

특히 자살유해 사이트를 신고해 삭제하는 데 걸린 시간은 길게 2.3일까지 걸리는 등 조속한 대처가 이뤄지지 않았다.

복지부와 자살예방협회는 "자살 유해 사이트가 신고 후에는 대부분 삭제되고 있으나 댓글을 활용한 정보 제공 등 신종 방법에 대한 효과적인 관리 대책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토론회에서는 이홍식 한국자살예방협회 회장과 김희주 한국자살예방협회 국장이 `온라인 자살 유해환경의 심각성, `온라인 자살 유해사이트 모니터링 결과 분석 및 방안 모색을 주제로 발표했다.
hjw@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quot포털사이트,자살,방법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체리
2006.12.09 02:27共感(0)  |  お届け
여러분투니버스홈페이지에아이드를치고선물받기느느눌러볼세요삭제
동영상
2006.12.09 02:24共感(0)  |  お届け
슈콜나이제안알지도모나그어니가마이바도삭제
今日のアクセス
1,374
全体アクセス
15,964,033
チャンネル会員数
1,744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1:06

공유하기
["내가 최고의 미용인"]
10年前 · 1,149 視聴